드림엑스 뉴스 : 아스퍼거 증후군 가능성에도 검찰, 초등생 살해범 죄명 유지해 구속기소…왜?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아스퍼거 증후군 가능성에도 검찰, 초등생 살해범 죄명 유지해 구속기소…왜?

아주경제신문 05-20 00:02


아스퍼거 증후군 가능성에도 검찰, 초등생 살해범 죄명 유지해 구속기소…왜?


[사진=연합뉴스]
아주경제 전기연 기자 = 8살 여자아이를 살해한 10대 소녀가 아스퍼거 증후군을 앓고 있을 가능성이 있다는 정신감정 결과에도 검찰은 죄명을 유지해 구속기소하기로 결정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19일 인천지검은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미성년자 약취유인 후 살인 및 사체손괴유기 혐의로 구속된 A(17)양이 정신감정 결과 아스퍼거 증후군을 앓았을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하지만 검찰은 피해자 살해 당시 심신상실 상태에서 범행한 것이 아니라고 판단해 죄명을 유지해 구속기소하기로 결정했다.
아스퍼거 증후군은 인지능력과 지능은 정상인과 비슷하나 사회적 의사소통 능력이 떨어지고 특정 분야에 집착하는 정신 질환 중 하나다.
지난 3월 A양은 공원에서 놀고 있는 초등학교 2학년 B양을 자신의 집으로 데려가 목 졸라 살해한 후 시신을 훼손해 유기했다. 특히 SNS를 통해 알게 된 C(19)양에게 시신 일부를 전달해 유기하도록 한 것으로 드러나 경악하게 했다.
검찰은 현재 C양 역시살인방조 및 사체유기 혐의로 구속기소한 상태다.

전기연 kiyeoun01@ajunews.com

★추천기사


어쩌다 어른 유수진, 해외여행만으로 부자가 될 수 있다? "여행만 하지말라. 방법은…"


신동욱,정우택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거부에“잔치 집에 고춧가루 뿌려,개밥에 도토리”


고민정 청와대 부대변인 내정, 표창원 "최고의 대변인…적재적소 인사 환영"


유수진, 부자언니의 사는법···"평범한 사람도 부자가 될 수 있다"


임영규 폭행 혐의, 과거 "남한테 시비걸고 기억못해 1년간 병원 다녀"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