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표창원, 김중로 '강경화 하얀 머리 멋있다' 발언에 '큰 결례 범해…도를 넘었다'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표창원, 김중로 "강경화 하얀 머리 멋있다" 발언에 "큰 결례 범해…도를 넘었다"

아시아투데이 09-14 00:01



[아시아투데이] 박아람 기자(parkaram@asiatoday.co.kr)
표창원, 김중로 "강경화 하얀 머리 멋있다" 발언에 "큰 결례 범해…도를 넘었다" /김중로 강경화 하얀머리, 사진=표창원 SNS
아시아투데이 박아람 기자 = 더불어민주당 표창원 의원이 김중로 의원이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강경화 장관을 향해 "하얀 머리가 멋있다" 등의 발언을 한 것에 대해 "큰 결례를 했다"고 지적했다.
표창원 의원은 12일 자신의 SNS에 "여야, 대정부질문서 "강경화 은발" 두고 난데없는 말다툼"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공유하며 "국회의원이 강 장관께 큰 결례를 했다. 도를 넘었다. 국회의원의 힘은 국민이 부여해 준 질문권이지 장관 인격 모독권이 아니다"라고 일침을 가했다.
앞서 김중로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대정부질문에서 강경화 장관을 향해 "외교관 장관 나와라. 하얀 머리가 멋있다. 지금 여성들의 백색 염색약이 다 떨어졌다고 한다. 저도 좋아한다. 외교가 그렇게 잘 돼야죠. 많은 사람이 좋아하게"라고 말했다.
이에 여당 의원들이 "사과하라", "부적절한 발언이다", "여성 비하다"라고 항의하자 김 의원은 "뭘 앉아서 사과하라고 하나. 의원들이 소리 지르면 다인가. 여성비하 안 한다"라고 항변했다.
그러나 해당 발언이 논란이 되자 김중로 의원은 강경화 장관에게 사과한 것으로 전해졌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김정은 아지트 정밀타격…타우러스 첫 실사격 성공
트럼프 11월 방한…한·미·일 뉴욕정상회담도 추진
靑 "내주 한미일 정상회담 추진...트럼프 11월 방한 논의"
北 "제재결의 전면 배격…끝 볼 때까지 더 빨리 갈 것"
北 유류제재로 한숨 돌린 文, 한반도 역할론 재정비
"대북제재" 공 넘겨받은 중국…北 김정은 숨통죌까
"대북제재" 공 넘겨받은 중국…北 김정은 숨통죌까
靑 "안보리 대북제재안 만장일치 채택, 높게 평가"
靑 "북한, 고립·압박 탈피의 길은 핵폐기 대화 뿐"
정부 "北, 국제사회 준엄한 경고 심각히 받아들여야"
안보리 대북제재안 만장일치 채택…유류 첫 제재
여당의 무능+야당의 무책임=헌재소장 부결 초래
"2표 차이로…" 김이수 헌재소장 임명동의안 부결
"김이수 부결"에 靑 "야당, 국민배반·무책임의 극치"
안보리, 대북제재안 수정…"김정은 자산동결 제외"
文대통령 "재벌개혁이 기업들 경쟁력 높일 것"
"北도발·사드" 과제 첩첩…文대통령, 안보해법 골몰
사드포대 이르면 금주 본격운용…추가도입론 확산
복잡해진 한반도 안보지형…文대통령, 해법찾기 골몰
김정은 "수소탄 폭음, 피의 대가로 이룬 조선인민의 승리"
北김정은 "수소탄 폭음, 피의 대가로 이룬 위대한 승리"
北, 정권수립일 맞아 "최첨단 주체무기 더 만들어야"
北 오늘 정권수립일…軍 "추가도발 가능성 주시"
靑 "文정부, 사드배치 일관성 있게 원칙 지켜와"
"김정은 끝장 제재"…안보리發 "참수작전" 성공할까
文대통령 "극동개발 성공은 또 하나의 북핵 해법"
文대통령 "극동개발 성공은 또 하나의 북핵 해법"
한·일 정상 "대북 원유공급 중단에 중·러 동참 설득"
文대통령, 아베와 정상회담…"한일관계 절실해져"
사드 발사대 4기 반입 완료…1개 포대 곧 작전운용
사드 발사대 4기 반입 완료…1개 포대 곧 작전운용
文대통령, 대북 원유공급 중단 요청…푸틴 "어렵다"
文대통령·푸틴 "北 원유공급 중단" 놓고 미묘한 온도차
文대통령 "北도발 멈추지 않으면 통제 불가 국면"
文대통령, 블라디보스토크 도착…푸틴과 두번째 회담
文대통령, 러시아로 출국…푸틴과 두 번째 정상회담
한반도 "新 3각냉전" 조짐…달빛정책 대전환 기로
탄두중량 제한 해제…軍, 전술핵무기급 미사일 개발
文대통령 "추석연휴 10일, 국민께 휴식·위안 되길"
文대통령 "北에 최고 압박 가해야…사드 신속 배치"
남북관계 긴장 최고조…說·說 끓는 기로의 한반도
軍 “北, 핵탄두 소형화 능력 갖춰…ICBM 탑재 가능”
송영무 "NSC서 대화보다 군사대치 강화로 의견 모아"
"레드라인" 밟은 北…한미, 어떤 "군사 조치" 내놓을까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