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서울시, 전기차 6대 동시 급속충전소 첫 선보여… 중구 한외빌딩 옆 완전개방형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서울시, 전기차 6대 동시 급속충전소 첫 선보여… 중구 한외빌딩 옆 완전개방형

아주경제신문 10-13 08:32


서울시, 전기차 6대 동시 급속충전소 첫 선보여… 중구 한외빌딩 옆 완전개방형


[이미지=서울시 제공]
서울 도심에전기차 집중충전소가 처음 선보인다. 차량 6대를 한데 충전할 수 있고,주차바를 통과하거나 확인증 등을 별도로 받지 않아도 되는 24시간 개방형이다.
서울시는 중구 광교사거리 인근 한외빌딩 옆 노상주차장(다동 85-4)에 전기차 집중충전소 1호 설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달 중 시험운영을 거쳐 11월 초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한국전력 서울본부가 도심 특화형 충전소 개발?설치에, 중구청은 구 소유 공영주차장 부지를 제공했다. 시는 행정적 지원에 나섰다.
이번 충전소는협소한 도심 공간의 특성을 반영, 충전기 설비를 모두 지하화하고 이동형 충전케이블을 갖춰 주차장에 차를 세우지 않아도 되도록 했다. 다시 말해 기존과 비교해공간제약으로부터 자유롭다.
시는 2025년까지 5개 권역별로 2개소 이상을 추가해 전기차의 충전 불안을 점차 줄여나간다는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회현동 우리은행 본점 지하주차장에 연내 설치를 예정으로 추진 중이다.
장기적으로는 서울시내 총 553개 주유소 중 유류저장탱크와 이격거리 6m 이상을 확보할 수 있는 모든 곳에 전기차 급속충전기가 마련되도록 하는 게 목표다.
서울시는 지난달 24일 열린 서울 차 없는 날 행사에서환경부, 서울시의회, 주한유럽연합(EU) 대표부, 우리은행, 녹색서울시민위원회 및 시민단체 등 5개 단체와 서울 전기차 시대를 공동 선언한 바 있다.
황보연 서울시 기후환경본부장은 대기질 개선과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친환경 자동차 보급 확산은 무엇보다도 우선적 과제라며 집중충전소 등을 더욱 확대해 시민들이 충전에 대한 걱정없이 전기차를 선택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강승훈 기자 shkang@ajunews.com

강승훈 shkang@ajunews.com

★추천기사


어금니 아빠 의붓아버지,며느리 성폭행 혐의 소환조사 불응.."기자들 때문에.."


[차이나리포트] "공급측개혁, 창업혁신, 부채위기..." 시진핑 집권 5년 중국경제 성적표


커지는 편의점 택배 시장... 세븐일레븐·GS25 웃고 CU도 분발


[AJU PHOTO] 어금니 아빠, '가운데 손가락에 용 문신 한 모습으로'


전자궐련 아이코스, '유해론'과 '증세론' 사이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