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히가시노 게이고 원작 ‘나미야 잡화점의 기억’, 내년 1월 개봉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히가시노 게이고 원작 ‘나미야 잡화점의 기억’, 내년 1월 개봉

아시아투데이 12-07 09:31



[아시아투데이] 배정희 기자(qazwsx6789@asiatoday.co.kr)
"나미야 잡화점의 기억"

 

아시아투데이 배정희 기자 = 최근 10년간 국내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소설, 전 세계 1000만 명이 읽은 책. 말이 필요 없는 베스트셀러 히가시노 게이고 원작의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이 내년 1월 국내 개봉을 확정했다. 
"용의자 X의 헌신", "백야행" 등의 작품으로 국내에서도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작가 히가시노 게이고의 동명 소설은 익히 알고 있다시피 전 세계적으로 1000만 부 판매라는 괴물 같은 기록을 세웠으며, 국내에서 가장 많이 팔린 소설 1위(2017년 9월 기준, 출처: 교보문고), 역대 일본 소설 작품 중 최다 판매 1위라는 절대적인 지지를 받고 있는 작품이다. 
그렇기에 영화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을 향한 관객들의 관심이 날로 뜨거워지고 있는 상황. 독특한 소재, 남다른 상상력은 물론, ‘추리 장르’로 정평이 나 있는 작가의 치밀한 구성과 그 속에 담겨있는 따뜻한 감성이 만나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개봉 확정과 함께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나미야 잡화점’의 모습을 직접 눈으로 확인할 수 있어 더욱 특별하게 느껴진다. 어떤 배우보다 더욱 존재감을 드러내는 나미야 잡화점의 모습은 따뜻한 온기를 품고 있는 듯하지만, 동시에 신비하고 몽환적인 분위기를 발산하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러한 비주얼에서도 알 수 있듯, 영화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은 ‘나미야 잡화점’이라는 공간에 “비밀을 간직한 편지”가 도착하며 모든 이야기가 시작된다. 현재의 시간, 한밤중 잡화점으로 숨어든 3인조 도둑은 느닷없이 ‘생선가게 뮤지션’이라고 적힌 고민 상담 편지 한 통을 받는다. 의아한 상황 속 3인조 도둑은 발신인이 쓴 내용이 32년 전인 과거를 가리킨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호기심이 발동한 그들은 답장을 보내고, 이내 또다시 편지를 받게 되며 자신들의 답장이 과거는 물론 현재에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알아낸다. 나아가 32년 전 잡화점의 주인을 비롯, 고민 상담을 하던 이들, 그리고 이곳에 온 자신들까지 이 모든 상황이 ‘우연’이 아님을 깨닫는다. 
이처럼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은 원작을 통해 읽었던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드라마틱한 스토리와 편지를 통해 주고받는 따뜻한 감성, 그리고 흥미로운 추리를 스크린으로 고스란히 구현, 기대를 자아낸다. 특히 후반부 3인조 도둑이 추리를 해나갈수록 맞춰지는 인연의 조각들은 영화의 클라이맥스로, 관객들에게 벅찬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예상된다. 
여기에 3인조 도둑 중 ‘아츠야’ 역은 일본 최고 아이돌들의 집합소인 ‘쟈니스’ 소속 ‘헤이 세이 점프’ 출신의 야마다 료스케, 그리고 잡화점 주인 ‘나미야’ 역은 일본 국민 배우 니시다 토시유키가 맡아 진심 어린 열연을 보여주며, 관객들에게 따스한 위로를 전할 예정이다. 이처럼 작품에서 느낄 수 있는 짙은 감성을 물씬 풍기는 티저 포스터를 공개한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은 다가오는 새해 놓쳐서는 안 될 필람무비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文대통령, 한중관계 정상화 넘어 새 도약 기틀 마련
文대통령, 13일 中 국빈방문…시진핑과 정상회담
文대통령, 13일 中 국빈방문…시진핑과 정상회담
"조두순 출소 반대" 청원에 답한 靑…"재심청구 불가"
文정부 첫 예산 428.8조원 확정…"J노믹스" 본궤도
내년도 예산 "428.8조원" 진통끝 국회 본회의 통과
내년 예산 진통끝 본회의 통과…428조9000억 규모
[속보] 내년도 예산안, 진통 끝 국회 본회의 통과
3000억 이상 과표신설 법인세법 개정안 본회의 통과
내년도 예산안, 약 428조9000억원 규모로 잠정 확정
내년도 예산안, 약 428조9000억원 규모로 잠정 확정
文대통령, 포린폴리시 "올해의 사상가" 50인에 선정
노트북급 "512GB 초대형 용량" 스마트폰 시대 활짝
새해 예산안, 예결위 심사 지연으로 오후 처리 전망
내년 예산안 극적 타결…"문재인표 정책" 추진 탄력
"공무원 9475명 증원·일자리 자금 3조" 예산안 타결
文대통령 "낚싯배 전복사고, 이유 막론 국가 책임"
특수학교 22곳 신설…장애학생 "원거리 통학" 없앤다
조명탄 쏘며 밤샘수색…낚싯배 실종자 2명 못찾아
구명조끼 입고도 13명 참사…인명피해 왜 커졌나
구명조끼 입고도 13명 참사…인명피해 왜 커졌나
영흥도 낚싯배 전복…13명 사망·7명 생존·2명 실종
영흥도 낚싯배 전복…7명 사망·2명 실종·6명 중태
예산안 법정시한내 처리 무산…4일 본회의 재소집
직접 위기관리센터 찾은 文대통령 "마지막 한명까지…"
새해 예산안 법정 시한내 처리 무산…4일 본회의
여야, 예산안 막바지 협상 재개…법정시한 넘길 듯
여야, 쟁점 예산 진통…공무원 증원·최저임금 평행선
여야 예산안 최종담판 돌입…본회의 밤 9시로 연기
새해 예산안 처리 본회의 연기…법정시한 넘기나
靑, 예산안 처리 호소…정무라인 ‘총동원’ 협조 요청
오늘 예산안 처리 시한…여야, 극적합의 이뤄낼까
이국종 만난 文대통령…JSA 한미 장병들도 격려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