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자원순환마을 조성사업 중장기 사업 전환 및 평가체계 구축해야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자원순환마을 조성사업 중장기 사업 전환 및 평가체계 구축해야

아시아투데이 12-07 11:01



[아시아투데이] 김주홍(ju0047@naver.com)
수원/아시아투데이 김주홍 기자 = 경기도가 2012년부터 자원순환마을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사업의 발전을 위해서는 중장기 사업으로 전환하고 평가체계 구축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나왔다.
경기연구원은 7일 경기도내에서 진행되고 있는 자원순환마을 조성사업의 운영현황을 살펴보고 발전방안을 제시한 ‘자원순환마을 조성사업 운영 개선방안 연구’ 보고서를 발표했다.
최근 전 세계적으로 급속한 경제발전과 산업화로 인한 자원 에너지 고갈 및 환경오염의 해결 방안으로 각 국은 자원순환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국내의 경우 2018년 시행예정인 자원순환기본법에서 자원순환문화조성사업의 추진을 규정하고 있어 자원순환마을 사업을 국가 차원에서도 적극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경기도는 2012년부터 추진하고 있으며 사업비는 초기 초록마을을 포함해 7년간 총 8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하여 69개 사업이 진행됐다. 추진사업은 쓰레기 분리수거 개선, 화단조성, 벽화그리기 등 마을환경정비사업과 나눔장터 등 총 940건 이상으로 지역의 환경개선 및 거버넌스 형성에 기여한 바가 크다고 밝혔다.
자원순환마을 활성화를 위해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자원순환마을 사업 운영의 문제로 ‘지속적인 예산확보 미흡(75.7%)’, ‘짧은 사업기간(40.5%)’, ‘담당 공무원의 인식 및 의지 부족(40.5%)’ 등이 나타나 사업추진체계의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원은 자원순환마을 사업이 발전하기 위해서는 사업체계의 보완이 필요하다”며 “일회성 사업에서 지역적 파급효과가 큰 우수 사업을 중 장기사업으로 전환하고, 사업 추진목표에 대한 평가체계 구축을 통해 내실 있는 사업으로 보완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또 자원순환마을의 효율적인 추진을 위해 △사업기간 부족에 대한 행정절차 및 일정의 조정 △사업의 단계별 추진을 통한 사업기간 확보 및 예산편성 고려 △적정한 예산 확보 및 행정 참여 △자원순환마을 추진에 대한 평가체계 구축을 통해 지역의 실행가능성 확인 △경기도 자원순환마을 사업체계 개선을 위한 주제별 우수사례 개발 및 보급 △자원순환 거버넌스의 조성 및 중간지원 조직 운영을 통한 사업의 지속성 확보 등을 제시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文대통령, 한중관계 정상화 넘어 새 도약 기틀 마련
文대통령, 13일 中 국빈방문…시진핑과 정상회담
文대통령, 13일 中 국빈방문…시진핑과 정상회담
"조두순 출소 반대" 청원에 답한 靑…"재심청구 불가"
文정부 첫 예산 428.8조원 확정…"J노믹스" 본궤도
내년도 예산 "428.8조원" 진통끝 국회 본회의 통과
내년 예산 진통끝 본회의 통과…428조9000억 규모
[속보] 내년도 예산안, 진통 끝 국회 본회의 통과
3000억 이상 과표신설 법인세법 개정안 본회의 통과
내년도 예산안, 약 428조9000억원 규모로 잠정 확정
내년도 예산안, 약 428조9000억원 규모로 잠정 확정
文대통령, 포린폴리시 "올해의 사상가" 50인에 선정
노트북급 "512GB 초대형 용량" 스마트폰 시대 활짝
새해 예산안, 예결위 심사 지연으로 오후 처리 전망
내년 예산안 극적 타결…"문재인표 정책" 추진 탄력
"공무원 9475명 증원·일자리 자금 3조" 예산안 타결
文대통령 "낚싯배 전복사고, 이유 막론 국가 책임"
특수학교 22곳 신설…장애학생 "원거리 통학" 없앤다
조명탄 쏘며 밤샘수색…낚싯배 실종자 2명 못찾아
구명조끼 입고도 13명 참사…인명피해 왜 커졌나
구명조끼 입고도 13명 참사…인명피해 왜 커졌나
영흥도 낚싯배 전복…13명 사망·7명 생존·2명 실종
영흥도 낚싯배 전복…7명 사망·2명 실종·6명 중태
예산안 법정시한내 처리 무산…4일 본회의 재소집
직접 위기관리센터 찾은 文대통령 "마지막 한명까지…"
새해 예산안 법정 시한내 처리 무산…4일 본회의
여야, 예산안 막바지 협상 재개…법정시한 넘길 듯
여야, 쟁점 예산 진통…공무원 증원·최저임금 평행선
여야 예산안 최종담판 돌입…본회의 밤 9시로 연기
새해 예산안 처리 본회의 연기…법정시한 넘기나
靑, 예산안 처리 호소…정무라인 ‘총동원’ 협조 요청
오늘 예산안 처리 시한…여야, 극적합의 이뤄낼까
이국종 만난 文대통령…JSA 한미 장병들도 격려
軍 "北 화성-15형 미사일, 美 워싱턴까지 도달 가능"
11월 수출 "역대 최대"…반도체·기계도 "사상 최대"
강원랜드 前사장 구속…채용 청탁자들 소환 불가피
"초저금리 시대" 종언…韓경제 긴축으로 방향 틀었다
한미정상 “압도적 힘의 우위 보여줘 북한 오판 막자”
한은, 금리 1.5%로 인상…"초저금리 시대" 막내렸다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