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tvN '크로스'-'마더' 2018 상반기 '대박조짐' 화제작! 시청자 골라보는 재미 UP시킬 2色 장르 드라마!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tvN "크로스"-"마더" 2018 상반기 "대박조짐" 화제작! 시청자 골라보는 재미 UP시킬 2色 장르 드라마!

뉴스인스타 2018-01-12 10:20


tvN


2018년 상반기 안방극장, 다양한 소재와 장르-영화적 재미까지 갖춘 드라마 2편이 눈길을 끈다. ‘관록의 대배우’ 조재현과 ‘진화의 아이콘’ 고경표의 만남과 함께 장르의 하이브리드화로 시청자들에게 심장 떨리는 흥분을 선사할 메디컬 복수극 ‘크로스’와 모녀 로맨스 ‘마더’가 그 주인공이다. 1월 29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월화드라마 ‘크로스’(신용휘 연출/최민석 극본/스튜디오드래곤, 로고스필름 제작)는 병원과 교도소를 넘나들며 복수심을 키우는 천재 의사 강인규(고경표 분)와 그의 분노까지 품은 휴머니즘 의사 고정훈(조재현 분)이 만나 서로의 삶을 송두리째 뒤흔드는 예측불허 사건들이 연쇄적으로 벌어지는 이야기. ‘크로스’는 장기이식 등 지금껏 한국 드라마에서 다뤄진 적 없는 파격 소재와 메디컬-복수의 신선한 장르 조합으로 주목받고 있는 웰메이드 장르물. 특히 브라운관을 가득 메울 배우들의 출중한 연기력과 함께 강렬한 존재감으로 첫 등장부터 시청자들을 압도할 캐릭터들이 이목을 끈다. 고경표는 생명을 구해야 하는 의사의 신분으로 아버지를 죽인 범인의 복수를 위해 교도소와 병원을 폭주하며 지능적 복수를 꿈꾸는 천재 의사 ‘강인규’ 역을 맡았다. 조재현은 강단있고 사명감 넘치는 휴머니즘 의사 ‘고정훈’을, 전소민은 상큼 미모에 반전되는 4차원 매력의 장기이식 코디네이터 ‘고지인’ 역을 맡아 빛나는 리얼 연기의 향연으로 시청자들의 오감을 만족시킬 예정. 또한 2017년 OCN 최고 시청률 신화를 만든 ‘터널’로 탄탄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신용휘 감독과 영화 ‘블라인드’로 제48회 대종상영화제 시나리오상을 수상한 최민석 작가의 의기투합으로 주목받는다. 매회 휘몰아치는 쫄깃한 전개와 모종의 애증으로 엮인 고경표-조재현의 앙상블이 선사하는 카타르시스가 2018년 가장 센세이셔널한 메디컬 복수극의 텍스트가 무엇인지 선보일 것. tvN ‘마더’는 엄마가 되기엔 차가운 선생님(이보영 분)과 엄마에게 버림받은 8살 여자아이(허율 분)의 진짜 모녀가 되기 위한 가짜 모녀의 가슴 시린 러브스토리. 도쿄 드라마 어워드 4관왕 등 작품성과 화제성이 검증된 웰메이드 일드로 손꼽히는 동명의 일본드라마를 원작으로 했다. 연기파 배우 이보영-이혜영-고성희 등과 함께 ‘시카고 타자기’, ‘공항가는 길’로 디테일한 연출을 인정받은 김철규 감독, 영화 ‘아가씨’로 인간 본연의 감정을 담아낸 정서경 작가가 만나 눈길을 끈다. 1월 24일 첫 방송. 한편 2018년 상반기를 빛낼 대박조짐 화제작으로 떠오르고 있는 ‘크로스’는 tvN 월화드라마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6’ 후속으로 2018년 1월 29일 첫 방송 예정이다.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