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설 연휴, 포항 명소에서 즐기세요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설 연휴, 포항 명소에서 즐기세요

내외뉴스통신 2018-02-13 09:17






[경북=내외뉴스통신] 김창식 기자 = 경북 포항시가 설 연휴를 맞아 지진피해로 고통을 받고 있는 이재민들과 함께 따뜻하고 넉넉한 명절 보내기 위해 고향을 찾아오는 귀성객들에게 포항의 변모된 모습과 명절 힐링장소를 소개하고 있다.



△장엄한 일출의 호미곶해맞이광장



지진 피해로 인한 고통을 말끔히 씻어줄 장엄한 일출과 탁 트인 동해바다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어 새로운 마음으로 새해를 시작하기 안성맞춤이다. 새천년기념관은 설 연휴 주말인 17일과 18일 입장료가 무료이다.



가족들과 함께하기 좋은 구룡포 과메기문화관은 설 당일인 16일만 휴관한다.운영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입장료와 주차료는 무료이다.



설 연휴를 맞아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연 만들어 날리기, 오색 제기 만들기 등 전통놀이 체험과 과메기를 활용한 비누와 방향제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들이 마련돼 있다.



과메기문화관 특산물 판매장에서는 시중가격보다 10~30% 할인행사도 열고 과메기 애니메이션을 비롯해 가족영화도 함께 상영한다.





△천혜의 경관을 품은 해안 둘레길



맑고 푸른빛의 바다색과 드넓게 펼쳐져 수려한 해안 경관을 자랑하는 장길리 복합낚시공원은 바다쪽으로 돌출된 천혜의 바다 지형과 자연이 살아있는 무인도인 △‘보릿돌교’와 확 트인 해안데크 산책로 △야경이 아름다운 경관조명 등대 △부유식 낚시터 △바다에 떠있는 펜션, 카페 등 여러 부대시설과 편의시설이 조성되어 설 연휴 가족, 연인들과 더불어 자연경관과 바다낚시를 즐기기에 이만한 장소가 또 있을까?



전국에 수많은 둘레길이 많지만, 바로 옆에 바다가 있고 파도가 치는 곳은 호미반도 해안둘레길 뿐이다. 한쪽에는 끝없이 펼쳐진 푸른 동해마다가 펼쳐져 있고 또 다른 한쪽에는 보랏빛 해국을 비롯해 여왕바위, 힌디기 등 아름답고 기묘한 절경들이 있다.



1코스 연오랑세오녀길(6.1km), 2코스인 선바우길(6.5km), 3코스인 구룡소길(6.5km), 4코스인 호미길(5.3km) 중 관광객들은 선택해서 걸을 수 있다. 이곳에서는 일출뿐만 아니라 아름다운 해넘이도 볼 수 있다.






△한국 관광 100선 ... 포항운하와 죽도시장



설 연휴기간 빠질 수 없는 여행코스중 하나다.



포항크루즈는 16일 설 당일만 오후 1시에 영업을 시작하며, 그 외 연휴기간은 평소대로 운영한다. 크루즈 탑승료는 성인 1만원, 소인 8000원 이지만 지진피해로 인한 경기침체 회복에 기여하고자 연휴기간 동안 20% 할인 이벤트를 실시한다.



전국적으로 유명한 죽도시장은 ‘없는 게 없는 오감만족 전통시장’으로 갖가지 싱싱한 수산물과 함께 다양한 먹거리와 맛집들이 즐비하다. 연휴기간동안 죽도시장 주변 공영주차장은 무료로 운영된다.



△영일대 해수욕장…다채로운 이벤트와 체험



넓은 백사장에서 바라보는 겨울바다의 낭만을 간직한 영일대 해수욕장에서는 △포항 미션클리어 게임 △포항박사 선발 퀴즈 게임 △버스킹 공연 △영일대 게릴라 투어, 아빠와 함께 떡국 썰기 및 떡국 만들기 △비누&향초 만들기 △전통놀이 체험부스 운영 등 다채로운 이벤트와 체험행사를 16일과 17일 양일간 운영할 예정이다.



환호공원에서는 16일과 17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굴렁쇠 굴리기, 대형윷놀이, 사방놀이, 제기차기, 투호놀이, 팽이치기 등 민속놀이를 체험할 수 있다. 이밖에 소원지 달기존과 한복 포토존을 설치해 즐거운 추억을 남길 수 있도록 했다.



이밖에도 중앙아트홀에서는 14일부터 18일까지 ‘따뜻한 우리 가족’을 주제로 독립영화 5편을 매일 3회씩 상영하고 포항문화예술창작지구에서는 꿈틀로 작가들의 기획전시도 열린다.



sl05031@naver.com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