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평창]아시아의 괴물 탄생, 스피드스케이팅 1500m 김민석 동메달!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평창]아시아의 괴물 탄생, 스피드스케이팅 1500m 김민석 동메달!

NTM뉴스 2018-02-14 04:01




(NTM뉴스/이규광 기자)(사진/공동취재단)

국내는 물론, 아시아 최초로 이 종목 메달 획득

평창동계올림픽 5일째를 맞은 13일, 매 종목마다 새로운 기록이 나오면서 흥행은 순풍에 돛을 단 것으로 보인다.

이날은 대한민국에도 새로운 기록과 기쁨을 안겨줬는데, 스피드스케이팅에서 국내 최초는 물론 아시아 최초의 깜짝 메달이 나온 것이다.

강릉 스피드스케이팅 오벌에서 열린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의 김민석(성남시청)은 1분44초93을 기록하면서 당당히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번 대회 한국 선수단 2번째 메달이면서 아시아 선수로는 이 종목 첫 메달을 기록한 것이다.

김민석은 15조에 편성돼 하랄드 실로우스(라트비아)와 함께 경기를 펼쳤는데, 인코스에서 레이스를 시작해 초반부터 빠르게 치고 나가 홈팬들의 열광적인 응원을 받았다.

300m를 통과하면서 스피드가 떨어진 듯 보엿으나 후반 들어 무섭게 스퍼트하면서 1분44초93을 기록해 최종 성적 3위를 이뤄냈다. 김민석의 개인 최고 기록 1분43초49에는 조금 못 미쳤다.

지난해 삿포로 동계 아시안게임 1500m와 팀 추월에서 2관왕에 올랐던 김민석은 세계선수권 1500m에서는 5위에 올르기도 해 평창동계올림픽에서 내심 메달이 기대되고 있었다.

김민석은 계속 성장하는 모습을 보였기 때문에 메달이 기대되고 있었고, 마침내 이날 값진 동메달을 획득했다.

한편, 금메달은 네덜란드의 키얼트 나위스(네덜란드)가 1분44초01을 기록하며 차지했고 같은 동료인 파크리트 뢰스트도 1분44초86으로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민석과 함께 출전한 한국의 주형준은 1분46초65로 17위를 기록했다.

(김현민.이규광 기자/ntmnewskr@gmail.com)

기사제공 : | NTM뉴스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