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불타는 청춘’ 박혜경, ‘시골소녀’에서 ‘원시소녀’로 변신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불타는 청춘’ 박혜경, ‘시골소녀’에서 ‘원시소녀’로 변신

아주경제신문 2018-03-13 18:30


‘불타는 청춘’ 박혜경, ‘시골소녀’에서 ‘원시소녀’로 변신


[사진= SBS 제공 ]
불타는 청춘에 새로 합류한 박혜경이 불장인으로 등극했다.
지난 주 불타는 청춘에 새로 합류한 박혜경은 도시적인 이미지와 정반대로 시골 DNA 유전자의 남다른 포스를 보여줘 화제가 됐다. 전라도 진안 출신인 그녀는 여자 새 친구로는 처음으로 꺼져가는 불을 살리는 모습을 보여주는가 하면 이번에는 즉석 돌화로를 만들어 시선을 집중시켰다.
박혜경은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솥뚜껑 돌화를 만들겠다며 맨손으로 주변의 돌을 찾아나섰다. 옛날에 할머니가 이렇게 부침개를 부쳐주셨다면서 어린시절의 추억을 소환한 그녀는 순식간에 돌화로를 완성해 시골소녀의 차원를 넘어 원시소녀로 거듭났다.
이를 흐뭇하게 바라보던 김국진은 플로리스트가 아니라 파이어리스트다!라면서 감탄사를 연발했다. 박혜경은 고등어구이를 준비하는 강수지에게 5분만 달라고 말하며 자신감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박혜경의 숨길 수 없는 원시소녀 DNA는 13일 화요일 밤 11시 10분 불타는 청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윤정 기자 linda@ajunews.com

장윤정 linda@ajunews.com

★추천기사


故 조민기 빈소찾은 조성규는 누구? 과거 이시영에게 쓴소리


조성규 분노 "故 조민기 빈소, 28년간 쌓아온 인연 어디에도 없었다"


'정봉주 성추행' 보도 프레시안 서어리 기자 '신상털기'…왜?


[AJU★초점] 조민기 사망, 남겨진 자들이 감당해야 할 상처와 고통


태양·민효린, 강렬한 키스신 재조명…혹시 이때부터?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