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한국GM, 2월 국내판매 ‘반토막’… 철수설 ‘후폭풍’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한국GM, 2월 국내판매 ‘반토막’… 철수설 ‘후폭풍’

아시아투데이 2018-03-14 06:01



[아시아투데이] 최원영(lucas201@asiatoday.co.kr)

아시아투데이 최원영 기자(세종) = 한국시장 철수냐 신규투자냐를 놓고 정부와 줄다리기 중인 한국GM의 지난달 국내 자동차 판매량이 50% 가까이 급감했다. GM 철수시 소비자들이 입게 될 손실 및 국민적 반감이 구매심리에 부정적 영향을 줬을 것이란 분석이 나온다.
13일 산업통상자원부가 발표한 ‘2월 자동차산업 동향’에 따르면 한국GM의 지난달 자동차 내수 판매량은 5804대로, 전월대비 26%, 지난해 동기대비 48.3% 급감했다.
스파크·말리부·트랙스 등 주력모델이 일제히 부진한 판매량을 보이면서 한국GM의 내수점유율은 1월 5.8%에서 한달 만에 4.6%로 내려앉았다. 판매순위는 현대·기아에 이은 3위에서 한달만에 쌍용·메르세데츠 벤츠·르노삼성에 줄줄이 밀리며 6위에 랭크됐다.
설 연휴에 따른 조업일수 감소 등의 영향으로 현대·기아차도 5%대, 쌍용·르노삼성도 각각 10~30%의 내수 감소율을 보였지만 한국GM의 감소율은 유독 높았다. 특히 수출량은 기아가 33.6%, 쌍용이 25.5% 급감하는 동안 한국GM은 8.8% 감소에 그치며 선방했기 때문에 급격한 내수 감소세가 두드러졌다.
지난달 13일 한국GM은 군산공장 폐쇄를 결정했고, 20일에는 방한한 배리 엥글 GM 사장이 국회를 방문해 여야 원내지도부와 면담, 지원을 요청하며 우리나라 경제·정치·사회 이슈의 중심에 섰다.
관련업계에선 한국GM의 내수시장 부진에 대해, 철수설에 따른 소비자들의 불안한 구매심리가 작용했을 것으로 보고 있다. 15만개 일자리를 놓고 한국과 협상을 벌이고 있는 GM에 대한 반감과 더불어 철수시 발생할 손실을 고려했을 것이란 분석이다.
보통 자동차회사는 철수하더라도 10년치 부품을 비축하고, 정비공장 몇 개를 남겨놓고 떠난다. 하지만 향후 부품을 구하는데 시간이 오래 걸리거나, A/S 비용 자체가 올라갈 수밖에 없다.
이에 대해 이항구 산업연구원 박사는 “철수한다는데 소비자들로선 당연히 기피할 수 밖에 없고, 앞으로는 더 안 팔릴 것”이라고 진단했다. 이 박사는 “만약 철수를 가정한다면, 장기적으로 GM차의 A/S 비용이 올라가고 중고차 판매 자체도 어려워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그는 “향후 정상화되더라도, 자동차는 잠깐 쓰고 버리는 생활용품이 아니기 때문에 한번 이탈한 고객이 돌아오는 덴 시간이 오래 걸린다”고 설명했다.
자동차업계 관계자도 “과거 IMF를 겪으면서 소위 ‘먹튀’에 대한 국민들의 인식은 매우 부정적”이라며 “높은 매출원가 문제나 이자율·R&D비용에 대한 부정적 이슈가 부각되고 있고, 한국GM의 외국인 임원들이 수백억원의 스톡옵션을 받았다는 등의 뉴스가 계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소비자들의 시선이 고울리 있겠느냐”고 지적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文대통령 "국회 마지막 계기 놓치면 개헌발의권 행사"
서훈 만난 아베 "비핵화 전제 北과 대화 높이 평가"
시진핑 "北美대화 지지"…정의용 "국빈방한 요청"
文 "앞으로 두 달 대전환의 길…한반도 운명 걸렸다"
한반도 "대화의 봄"…전례없는 "톱 다운 외교" 눈길
"시황제" 된 시진핑…장기집권 개헌안 압도적 통과
"시황제" 된 시진핑…장기집권 가능 개헌안 통과
트럼프 "北, 화해 원해…가장 위대한 타결 볼지도"
"트럼프 북미 정상회담 결정, 韓 외교적 묘책 덕"
트럼프, 북한과의 대화 "엄청난 성공 거둘 것"
트럼프 "北과의 합의 형성중…완성되면 세계에 좋아"
文대통령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 현실이 되고 있다”
文대통령 "북미 정상회담, 한반도 평화 역사적 이정표"
文대통령, 중재외교 성과…5월 "북미정상회담" 가시권
정의용 "트럼프, 5월안에 北김정은 만날 의사 밝혀"
정의용 "트럼프, 5월안에 北김정은 만날 의사 밝혀"
美폭스뉴스 "김정은, 트럼프에 방북 초청장 보낼 것"
美, 철강 25% 관세부과 확정…정부, 긴급 대책회의
"방미" 정의용·서훈, 북미접촉 급 높일 "+α 메시지" 전달
文대통령 "비핵화까지 고비 많아…평화 초석 내놓겠다"
文대통령 "비핵화 중요 고비" 野에 초당적 협력 요청
文대통령 "북한 비핵화 중대고비…지혜 모아달라"
文대통령 "대화 만으로는 선물도 이면합의도 없다"
통일부 "판문점 정상회담, 한반도 넘어 세계적 의미"
文대통령-김정은, 4월 말 판문점에서 남북정상회담
"한반도 평화 논의"…특사단, 北에 "비핵화 답" 얻었나
北 "김정은, 남북 수뇌상봉 의견 교환…만족한 합의"
“특사단-김정은 면담, 정상회담 포함 합의결과 있어”
대북특사단 방북 이틀째…실무회담 후 오늘 오후 귀환
대북특사, 평양 안착…김정은 위원장과 접견·만찬
北, 대북특사단 평양 도착 보도…"리선권 등이 맞이해"
대북특사단, 평양으로 출발…김정은 면담 여부 관심
빨라지는 한반도 시계…"대북특사" 북미대화 물꼬틀까
대북특사단 오늘 방북…김정은 만나 "북미대화" 설득
文대통령 "중재특사"…김정은·트럼프 만나 "대화" 설득
중국 "양회" 대장정 돌입…시진핑 "절대권력" 다진다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