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성폭행 의혹' 김흥국 vs 피해 주장 여성, 둘 중 한 명 거짓이라면?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성폭행 의혹" 김흥국 vs 피해 주장 여성, 둘 중 한 명 거짓이라면?

아주경제신문 2018-03-15 00:01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가수 김흥국과 그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여성의 주장이 엇갈리고 있다. 하지만확실한 증거가 없는 만큼 미투 가해자로 지목된 김흥국이 잘못했다고 말하기에는 이르다.
만약 두 사람 중 한 명이 거짓말을 하고 있다면 어떤 처벌을 받게 될까.
2년 전 보험설계사였던 여성 A씨는 14일 MBN을 통해 2016년 11월 김흥국에게 성폭행을 당했다. 그가 술을 억지로 먹여 기억이 끊겼고, 머리가 아파 깨어보니 난 알몸 상태였고 옆에 김흥국이 누워있었다고 주장했다.
이를 두고 양소영 변호사는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성폭행 사실이 드러나면 피해자가 심신상실이나 항거불능 상태였다고 법리적으로 판단할 수 있고, 준강간죄로 처벌된다고 설명했다.준강간죄를 저지른 경우 강간죄와 동일하게 3년 이상의 유기징역에 처해지게 된다.
하지만 A씨가 거짓 주장을 한 경우라면 김흥국은 무고죄나 명예훼손으로 고소할 수 있다.
타인으로 하여금 형사처분을 받게 할 목적으로 허위 사실은 신고할 경우 적용되는 무고죄는 10년 이하 징역 또는 1500만 원 이하 벌금이,사람의 사회생활에 있어서의 일반적인 인격에 대한 평가를 침해하는 행위인 명예훼손은 2년 이하 징역이나 금고 또는 500만 원 이하 벌금에 처해지게 된다.
현재 김흥국 측은 성폭행은 물론 성추행도 아니다. 보도된 내용은 사실과 다르다. 명예훼손으로 법적 대응을 할 것이라며 반박하고 나선 상황이다.
전기연 기자 kiyeoun01@ajunews.com

전기연 kiyeoun01@ajunews.com

★추천기사


군복무 단축,올7월3일 전역자부터 적용..PX병 등‘편한보직’민간에 개방 병행


정봉주 "23일 나와 없었다" vs 민국파 "그날만 없었다? 어불성설"…프레시안 잇단 보도


셀트리온 주주 국민청원 "공매도 적법성 조사"


'빚 때문에'…은행원·교사 부부 숨진 채 발견


'권력형 성폭력' 여자만? 남성 피해자 많아…'男 미투운동' 시작되나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