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고등래퍼2' 배연서, 우승 놓치고 새 이름 '이로한' 얻어...담긴 의미 보니?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고등래퍼2" 배연서, 우승 놓치고 새 이름 "이로한" 얻어...담긴 의미 보니?

국제뉴스 2018-04-14 11:01



▲ 사진=고등래퍼2 캡처

배연서가 '고등래퍼2'에서 선보인 '이로한' 무대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가운데, 그의 새 이름 이로한에 담긴 의미에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지난 13일 방송된 Mnet '고등래퍼2' 파이널에서는 김하온, 배연서, 이병재, 윤진영, 조원우의 마지막 무대가 그려졌다. 배연서는 1차 투표에서 500점 만점에 447점을 받으며 김하온을 2표 앞섰다. 하지만 2차 투표에서 김하온에 밀리면서 최종 준우승을 거머쥐었다.

이날 배연서는 '이로한' 무대를 선보여 보는 이들에게 깊은 울림을 전했다. 배연서는 '이로한'이라는 곡을 만든 배경에 대해 "아버지가 새아버지고 동생도 완전히 내 친동생이 아니라서 걔가 나중에 커서 어떤 생각이 들까 싶었다"며 "'이런 생각으로 날 대했구나'라는 생각이 드는 뜻깊은 가사를 쓰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배연서의 곡 '이로한'은 배연서 자신의 새로운 이름이나 마찬가지였다. 그는 "한번뿐인 인생, 2개의 이름, 2개의 인생을 살아. 배연서를 지우고 서있는 아들 이로한"이라는 가사를 통해 가족사를 전했다.

한편 배연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등래퍼2에서 이루고자 했던 목표보다 훨씬 더 큰 결과를 얻었습니다. 가족들에게 떳떳한 아들 혹은 오빠가 된 것 같아 기분이 좋습니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국제뉴스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