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文대통령, 이번주 공개 일정 최소화…한·미 회담 준비 주력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文대통령, 이번주 공개 일정 최소화…한·미 회담 준비 주력

아시아투데이 2018-05-16 04:01



[아시아투데이] 손지은(sson@asiatoday.co.kr)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를 주재하기 위해 입장하고 있다. 오른쪽은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 사진 = 연합뉴스
아시아투데이 손지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5일 공개 일정을 최소화하고 오는 22일 미국 워싱턴에서 열리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의 한·미 정상회담 준비에 주력했다. 14일에는 미국에서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 장관을 만나고 돌아온 강경화 외교부 장관의 보고를 받고 참모진들과 관련 논의를 이어간 것으로 전해졌다.
문 대통령은 21일 출국 전까지 최소한의 공개일정만 소화한다는 방침이다. 문 대통령은 14일 청와대에서 수석·보좌관 회의를 주재했고, 이날은 공식 일정을 하나도 잡지 않았다. 청와대 관계자는 “북·미 회담을 앞두고 열리는 한·미 회담 준비에 여념이 없다”며 “비공개 회의와 보고가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을 통해 워싱턴과, 서훈 국가정보원장을 통해 평양과 긴밀히 소통하며 한·미 회담을 준비중이다. 다음달 12일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북·미 정상회담의 성과를 최대로 끌어올리기 위해 마련된 한·미 회담인 만큼 문 대통령의 중재자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
지난달 20일 시험통화 이후 침묵을 지키고 있는 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핫라인’ 첫 통화도 한·미 회담 직전 성사될 가능성이 높다. 미국으로 떠나기 전 김 위원장과 첫 통화를 하고, 트럼프 대통령에게 전할 김 위원장의 의견을 구하는 방안이 유력하다.
또 지난 1일 문 대통령과의 통화에서 한반도 평화정착에 전폭적인 지지를 보낸 안토니오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과 트럼프 대통령의 18일 회담에도 촉각을 기울이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문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의 한·미 정상회담 직전 열리는 두 사람의 만남에서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와 대북제재 해제 시점 등이 논의될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폼페이오 장관은 지난 11일(현지시간) 강 장관과의 만남에서 “미국은 (북한이) 우리의 우방인 한국과 같은 수준의 번영을 달성하도록 협력할 준비가 돼 있다”며 북한 비핵화 때 경제 지원과 제재 완화 가능성을 시사한 바 있다.
이에 따라 두 사람의 만남에선 북·미 간 상당한 진전이 있는 것으로 알려진 북한 핵무기 국외 반출·폐기 방안과 미국의 대북 민간투자 허용 등 경제 보상 관련 논의가 주를 이룰 것으로 보인다. 북한의 비핵화 대가로 경제 지원이 이뤄지려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제재 완화 또는 해제가 필요하다.
지난달 27일 판문점 정상회담 이후 꾸려진 판문점 선언 이행추진위원회가 남북관계발전 분과 아래 산림협력연구 태스크포스(TF)를 두고 산림 분야 협력을 가장 먼저 추진키로 한 것도 최고 수준의 대북 제재 때문이다. 이행추진위는 남북 협력을 위한 다양한 분야를 검토했지만 대부분이 제재에 저촉됐던 것으로 전해진다. 이에 문 대통령은 트럼프 대통령과 구테흐스 총장의 회동에서 유의미한 결과를 얻기 위해 치열한 물밑외교전을 펼칠 것으로 보인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美경제지원 약속받은 北, 中 개혁모델 벤치마킹
北 "핵실험장 폐기에 南통신·방송기자 각 4명씩 초청"
"판문점 선언" 이행 위한 남북 고위급회담 16일 개최
文대통령 "몰카·데이트 폭력, 중대 위법으로 다뤄야"
文대통령 "北 핵실험장 폐기, 비핵화 시작 알리는 조치"
폼페이오 "北, 핵 완전 폐기하면 美 민간투자 허용"
"北핵실험장 폐쇄" 완전 비핵화 넘어 한반도 평화로
靑 "北 풍계리 폐쇄, 미래엔 핵개발 않겠다는 의지"
北 "핵실험장 23∼25일 폐기…갱도 폭파해 봉쇄"
北 "23~25일 핵실험장 폐기 의식…주변 완전 폐쇄"
백악관 "완전한 비핵화 계속 요구…최대 압박 지속"
文대통령 "남북교류 자주 하면 "하나" 되는 때 올 것"
출범 2년차 맞은 문재인정부…"이제는 경제다"
싱가포르 "북미회담 유치 환영… 한반도 평화 밝히길"
트럼프 "북미정상회담, 6월 12일 싱가포르에서 개최"
트럼프 "미국인 석방, 비핵화 일환…김정은에 감사"
北석방 미국인 직접 마중 간 트럼프 "김정은에 감사"
한국GM에 7.7조 투입…GM 亞太본부 한국에 설치
"싱가포르, 가장 유력한 북미정상회담 장소로 부상"
CNN “美정부, 북미정상회담 싱가포르 개최 준비중"
트럼프 “북미회담 장소 사흘내 발표”…판문점 제외
트럼프 "北 억류 미국인 3명 폼페이오와 귀환 중"
한반도 비핵화 특별성명…"北, 敵서 이젠 평화협력"
폼페이오 40일만에 재방북…북미회담 최종발표 임박
폼페이오, 北김영철 만나 "한반도 평화 협력 약속"
폼페이오, 北김영철 만나 "이제는 협력하자" 약속
한·중·일 정상, 한반도 "완전한 비핵화" 환영 표명
文대통령 "한중일, 냉전구도 해체해 세계평화 이끌길"
김정은, 귀국길에 시진핑에 서한…"전략적 협동 긴밀"
김정은·시진핑 中 다롄 접촉…심상찮은 "新 북중 밀월"
김정은, 中다롄서 시진핑과 회동…"비핵화 입장 확고"
김정은·시진핑 다롄 접촉설…심상찮은 "新 북중 밀월"
[단독]"김정은, 中 다롄 왔다…항공모함 입수식 참석"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