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한국 화장발, 日 열도마저 장악”… AGE 20’s 홈쇼핑서 완판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한국 화장발, 日 열도마저 장악”… AGE 20’s 홈쇼핑서 완판

아주경제신문 2018-06-14 17:31


“한국 화장발, 日 열도마저 장악”… AGE 20’s 홈쇼핑서 완판


[사진= 애경산업 제공]
일명 견미리 팩트로 돌풍을 일으켰던 애경산업의 AGE 20s(에이지투웨니스)가 일본에서도 성공적인 첫 발을 내딛었다. 일본 소비자들이 한국의 뷰티시장에 관심이 커지면서 국내 업체들은 일본 진출에 속도를 내고 있다.
애경산업은 14일 에이지투웨니스가 지난 8일 진행된 일본 양대 홈쇼핑 채널 중 하나인 QVC에서 완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에이지투웨니스의 대표제품인 에센스 커버팩트가 QVC에서 지난 8일 15시와 21시 두 차례 방송을 진행했다.
애경산업 관계자는 첫 진출로는 이례적으로 1일 2회 방송을 편성받았다며 에이지투웨니스의 에센스 커버팩트는 2차 방송 시작 26분만에 이날 준비한 수량이 완판됐다고 설명했다.
에센스 커버팩트는 에센스 포켓기술로 고체 파운데이션 속에 고농축수분 에센스가 함유된 독특한 제형과 촉촉함, 커버력을 갖춘 제품이다. 에센스 커버팩트는 에센스를 함유한 파운데이션을 바르는 것만으로도 한국여성들이 추구하는 수분광 피부가 간단히 완성된다고 소개되면서 일본 소비자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애경산업은 오는 7월과 8월 QVC 홈쇼핑 방송을 확정하고 이후에는 연간 계획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애경산업 관계자는 에센스 커버팩트는 꼼꼼한 국내 소비자들로부터 탄탄한 제품력을 인정받아 성공한 제품이다라며 일본 소비자들이 직접 사용하기 시작한 만큼 일본 시장에서도 탄탄한 제품력을 인정받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국내 화장품 기업들은 K-뷰티의 열풍을 기반으로 일본 공략에도 적극적이다. 지난해 한국 화장품의 대일 수출 실적은 2077억원으로 지난 3년간 71%나 성장했다. 유노모니터에 따르면 일본의 화장품 시장은 2016년 기준 370억 7500만달러(한화 약 40조원)규모에 달한다.
LG생활건강은 지난 4월 자회사 긴자스테파니를 통해 일본 화장품 회사 에이본 재팬 지분 100%를 105억엔(약 1050억원)에 인수했다. LG생활건강이 내놓은 쿠션파운데이션 등 신제품들이 QVC 홈쇼핑에서 판매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아모레퍼시픽의 이니스프리는 지난 3월과 4월 일본 1,2호점을 오픈했다. 지난 2011년 일본에 에뛰드하우스를 선보이고 도쿄 하라주쿠 등 23개 매장을 운영 중이다. 잇츠한불의 잇츠스킨은 지난 3월 일본 편집숍 니코앤드에 입점하고 도쿄점과 후나바시점에 팝업스토어를 열었다.
이규진 기자 seven@ajunews.com

이규진 seven@ajunews.com

★추천기사


[북미정상회담] '김정은 절친, 데니스 로드먼, 싱가포르 왔다


'오늘의 띠별 운세' 2018년 6월 12일 (화요일·음력 4월 29일) 운세는?


[북미정상회담] 인민복 입은 김정은 깜짝외출에 이어 셀카까지


[오늘의 날씨 예보] 중부내륙 최대 30mm 소나기…미세먼지 농도 WHO 기준 '보통'


[단독]국내 첫 MRO전문업체 사명 ‘한국항공서비스’로 확정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