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대구시, 아태지역 최고의 스마트시티로 뽑혀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대구시, 아태지역 최고의 스마트시티로 뽑혀

NSP통신 2018-07-12 18:30



지능형상담시스템 ‘뚜봇’, "스마트시티 아시아태평양 어워드 2018" 최우수 프로젝트로 선정
(대구=NSP통신) 김을규 기자 = 대구시는 올해 4번째 개최되는 IDC 주관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우수 스마트시티 프로젝트 선정을 위한 스마트시티 분야 국제평가인 ‘스마트시티 아시아태평양 어워드 2018’에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시 대표 스마트시티 프로젝트인 "지능형상담시스템 뚜봇"이 최우수 스마트시티 프로젝트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스마트시티 아시아태평양 어워드 2018’에서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우수 스마트시티 148개의 후보자 중 최종 19개의 최우수 스마트 시티 프로젝트를 선발했다.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대구시의 ‘지능형 상담 시스템 뚜봇’이 시민참여분야의 최우수 스마트시티 프로젝트로 선정됐다.
지능형 상담 시스템은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한 자동 질의응답을 통해 여권, 차량 등록을 포함한 일반적인 민원서비스와 축제정보 등 시에서 일어나는 다양한 정보를 자동으로 제공하는 챗봇 서비스다.
대구시는 지난 3월 SCAPA에 9개의 스마트시티 프로젝트 후보를 추천했고 5월에 2개 분야, 시민참여분야에 인공지능상담시스템 ‘뚜봇’과 여행/예술/도서관/문화/공공용지분야에 통합예약시스템이 최종 수상 후보자로 선정되었음을 통보받은 바 있다.
SCAPA는 매년 IDC의 스마트시티 개발지수 프레임워크를 사용해 12개의 스마트시티 기능적 서비스 영역에서 뛰어나다고 여겨지는 정부 및 공공기관, 민간기업을 선정한다.
한편, 대구시는 전국에서 가장 선도적으로 2015년부터 시민 삶의 질 제고와 미래산업 육성을 목표로 대구전역을 테스트베드로 하는 혁신기술 리빙랩화 전략을 추진해 왔다.

특히, 지난 10일 정부의 스마트시티 국가전략프로젝트 실증도시에 대구가 선정됨에 따라 향후 5년간 614억 원을 투자하여 교통·안전·도시행정분야에 세계 최고수준의 지능형 도시 관리의 선도모델 실현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얼마 전 스마트시티 국가전략프로젝트 선정에 연이어 이번 아태지역 최우수 스마트시티 프로젝트 선정으로 대구시는 명실공히 국내는 물론 세계적으로 스마트시티 선도도시로서 인정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국제평가를 기점으로 매년 도전하여 IDC 스마트시티 어워드가 전 세계에 우리시 스마트시티를 홍보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NSP통신/NSP TV 김을규 기자, ek838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NSP통신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