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박솔미, '죽어도 좋아' 캐스팅 확정…카리스마 폭발하는 커리어 우먼으로 변신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박솔미, "죽어도 좋아" 캐스팅 확정…카리스마 폭발하는 커리어 우먼으로 변신

아주경제신문 2018-09-12 00:16


박솔미,


[사진=와이피플이엔티, 프로덕션H]
배우 박솔미가 KBS 새 수목드라마 죽어도 좋아에 전격 캐스팅, 범상치 않은 카리스마를 장착한 커리어 우먼으로 분한다.
KBS 새 수목드라마 죽어도 좋아(극본 임서라/ 연출 이은진/ 제작 와이피플이엔티, 프로덕션H)는 안하무인 백진상(강지환 분) 팀장과 그를 개과천선 시키려는 이루다 대리의 대환장 오피스 격전기를 담은 작품이다.
극 중 박솔미는 전설적인 구조조정 전문가 출신으로 회사의 전략기획 본부장으로 스카웃 되는 유시백 역을 맡는다. 친화력 있는 화술에 부드러운 미소를 지닌 프로 직장인이지만 알고 보면 말 한마디로 내로라하는 기업들을 벌벌 떨게 만들 수 있는 카리스마의 소유자다. 탄탄한 엘리트 코스를 밟아온 뇌섹녀로 분해 모두를 휘어잡을 남다른 포스를 발산할 예정이다.
앞서 박솔미는 승부욕 넘치는 로펌 변호사 캐릭터로 활약했던 KBS 동네변호사 조들호 이후 약 2년 5개월 만에 죽어도 좋아를 통해 복귀, 이에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그동안 출연했던 매 작품에서 시선을 사로잡는 아우라를 발산했기에 이번 드라마에서 보여줄 그녀만의 세련되면서도 강렬한 카리스마 연기 역시 관심을 모은다.
한편, 죽어도 좋아는 악덕 상사의 갱생기를 유쾌하게 그려내 호평을 얻으며 2015년 오늘의 우리 만화를 수상한 동명의 다음 웹툰을 원작으로 한 드라마다. 이에 더욱 완성도를 높여 직장인들의 답답한 현실에 사이다를 통째로 투척하는 짜릿함이 대리만족을 선사할 예정이라고.
강지환에 이어 박솔미의 출연이 확정된 KBS 새 수목드라마 죽어도 좋아는 드라마 김과장의 프로듀서와 동네변호사 조들호의 공동연출을 맡았던 이은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하반기 기대를 모으는 오피스 드라마로 꼽히며 오늘의 탐정 후속으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김아름 기자 beautyk@ajunews.com

김아름 beautyk@ajunews.com

★추천기사


메르스 의심 증상 英여성 음성판정…메르스 초기 증상은?


[AJU★이슈] 달샤벳 전 멤버 백다은, 스폰서 제안 폭로…타히티 지수·구지성까지 연예계 '스폰서 제안' 검은 손


2019 프로야구 신인드래프트, 1순위 KT 이대은-2순위 삼성 이학주 지명… 네티즌 "결국 예상대로"


타정총 쏘고 송악농협서 현금 강탈한 여성 3시간 만에 검거


2019 프로야구 신인드래프트 'KIA행' 홍원빈은 누구?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