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간밤의 TV] 백종원의 골목식당, 청년구단에 분노한 이유는?···시청률 상승 심상치않다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간밤의 TV] 백종원의 골목식당, 청년구단에 분노한 이유는?···시청률 상승 심상치않다

아주경제신문 2018-09-13 08:01


[간밤의 TV] 백종원의 골목식당, 청년구단에 분노한 이유는?···시청률 상승 심상치않다


[사진=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 캡처]
백종원의 골목식당 시청률 상승이 심상치 않다. 골목식당은 시청률과 화제성을 모두 잡고 있으며 서서히 시청률 상승 기류를 올려가고 있다. 아직은 라디오스타에 밀려 동시간대 2위지만 지난 13일 4.8%, 5.7%를 기록하며 지난주에 이어 시청률 상승의 고삐를 더욱 가열차게 올리고 있다.12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대전 청년구단 백종원의 대면평가가 시작됐다.제일 먼저 김치스지카츠나베 집을 찾았다. 백종원은 먼저 김치스지카츠나베를 주문했다.긴장감이 맴돌았다. 백종원은 나베가 무슨 뜻인지 물었다. 가츠 스지의 뜻을 하나하나 물었다. 스지 가츠 나베 쉬워요?라고 물었다.백종원은 이 주변 상권에서 제일 많은 연령층이 어떻게 되냐며 그 분들이 나베라는 음식에 대해 이해가 있을까요? 주 고객이 될 수 있는 분들이 이 음식을 보면 뭐라고 느낄까요라고 지적했다.이어 식사를 한 5명의 반응을 들었냐며 잠깐 쉴 때 고객들 반응을 조보아씨한테 왜 안 물어봤냐. 사진찍고 시시더거릴 시간은 있었어요? 다섯 분 중에 세 분이 다시 방문하고 싶지 않다고 했다. 평가가 다 안 좋았다. 정말 어떻게든 상권이 살아났으면 의미에서 투표를 해주신 거이다. 빵점이다. 오늘은. 무슨 찌개가 이 맛이냐, 짜다고 했다. 이건 먹어봐야 소용없다. 이건 먹어보나 마나다라고 혹평했다.이어 김치스지카츠나베를 한 입도 먹지 않고 가지고 가라고 했다. 결국 덮밥집 사장이 눈물을 쏟고 말았다.막걸리집 사장과의 대면평가에서 백종원은 잔치국수는 맛 없다고 일갈했다. 이후 막걸리에 대한 자부심이 대단한 사장에게 본인 막걸리의 특별한 점이 무엇인지 물었다. 사장은 물보다 누룩이 중요하다고 답했다. 백종원은 누룩을 사온다며, 자기가 띄우는게 아니라라고 반박했다. 사장은 누룩 사용에 따라 맛이 달라진다고 맞섰다. 물과 누룩의 팽팽한 토론이 이어졌다. 백종원은 마지막까지막걸리는 결국 물 맛이라고 강조했다.초밥집 사장과의 대면평가. 자신의 회덮밥에 대한 자부심이 대단했다.백종원은 본인 음식에 대한 문제가 없다고 생각하는데 그게 문제다. 시판용 초장에 평범한 재료에 다른 곳이랑 뭐가 달라? 내가 내세울 수 있는 나만의 회덮밥은 아니잖아. 직접 광어 손질한거 말고는 차별성이 없다고 전했다. 이어 메뉴에 변화가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내 스스로의 자신감일 뿐인지, 진짜 메뉴는 좋은데 다른 가게들 때문에 손님이 안 오는건지 정확히 알고 넘어가야 그 다음 단계를 고민해볼 수 있다고 조언했다.햄버거집 사장과의 대면평가에서 백종원은 빵 빼고 패티만 구워달라고 했다. 백종원은 그을음을 지적했다. 직화로 그을리는 것은 좋지 않다.과하고 위험한 것이다. 건강에 정말 안 좋다고 지적했다. 다시 메뉴를 고민해보라고 했다.2차 막걸리 회담이 시작됐다. 막걸릿집 사장은 좋은 물을 길어서 시도해봤다고 새로운 시도를 했다고 털어놨다. 보문산에서 약숫물을 길어서 막걸리를 만들었다고.백종원에게 정수물 막걸리, 약숫물 막걸리를 내놓았다. 맛이 어떠냐는 백종원의 질문에 약숫물 막걸리가 더 나은 것 같다고 답했다.이후 두 사람은 전국의 대표 막걸리를 시음하기 시작했다. 백대표는 나는 궁금한게 12개 막걸리 중에 뭐가 제일 맛있냐고 물었다. 막걸리집 사장은 자신의 막걸리를 포함해 양평 막걸리, 서천 막걸리를 선택했다.백 대표는 진짜 사장님 것이 맛있어요?라고 물었다. 사장은 개선이 필요하다고 답했다. 백종원은 비교하면 확 맛이 없다고 평했다.막걸릿집 사장은 블라인드 테스트에서 자신의 막걸리가 선택받지 못해도 계속 현 막걸리를 고집하겠다고 했다. 이에 백종원은 나한테는 똥고집으로 밖에 안 보여. 내것을 고집하는게 멋있을 수도 있지만 똥고집으로 보인다고 말했다.막걸릿집 사장은 나만의 막걸리, 이 특징을 좋아한다고 계속 주장했다. 대중성보다는 개성을 더 가치 있게 생각한다고. 백종원은 자기가 좋아하면 집에다 해놓고 먹어. 이건 아집이다고 일갈했다.초밥집 사장님은 신메뉴로 고등어조림과 초밥 세트를 내놓았다.백종원이 아닌 청년구단 멤버들이 시식을 했다. 초밥집 사장의 기대와는 달리 혹독한 평가가 오갔다. 야심작인 고등어조림에 대해서도 비리다, 냉동고등어, 질기다라고 평했다.비밀 투표가 이어졌다. 6명 전원이 팔지 말아야하는 메뉴로, 모듬초밥세트를 꼽았다. 고등어 조림도 팔지 말아야한다에 5표였다.동료들의 즉석 평가, 두번째는 막걸리였다. 동료들은 초반 맹탕이다 탄산물 난 좋아라며 호불호가 엇갈렸다. 하지만 3종류 막걸리를 맛 본 후, 청년구단 멤버들은 아무도 동료사장의 막걸리를 고르지 않았다.막걸릿집은 기본적인 맛도 잡지 못했다. 개몼도 맛이 기본이다. 그러나 막걸릿집의 막걸리에 호평을 내린 평가자는 한 명도 없었다. 과연 막걸릿집이 자칫 아집으로 번질 수 있는 지나친 자신감을 버리고 솔루션을 받아들일지 이목이 쏠린다.
장윤정 기자 linda@ajunews.com

장윤정 linda@ajunews.com

★추천기사


근로장려금·자녀장려금 추석 연휴 전 나온다… 대상자·지급액 확인 어디서?


이은애 청문회서 터진 낯부끄러운 박지원 여상규 설전…'당신' 단어두고 다툼


네이버웹툰 작가 수익 높으니 할만하다? 기안84 "삶이 주식 같다…공황장애도 와"


?어린이 인플루엔자 무료예방접종, 오늘부터 시작


술 취해 트레일러 몰고 거가대교서 5시간 넘게 난동…실탄 발사·특공대 투입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