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박은혜 측 '남편과 가치관 차이로 이혼, 추측 자제 부탁'(공식입장)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박은혜 측 "남편과 가치관 차이로 이혼, 추측 자제 부탁"(공식입장)

아시아투데이 2018-09-14 13:46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edaah@asiatoday.co.kr)
박은혜/사진=아시아투데이DB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배우 박은혜가 이혼을 했다.

 

박은혜의 소속사 얼리버드 엔터테인먼트는 14일 "현재 박은혜 씨는 남편과 서로 가치관의 차이로 여러 시간 고민한 끝에 각자의 길을 가게 됐다"며 "개인적인 얘기라 조심스럽지만 부부의 합의로 아이들 양육은 박은혜 씨가 하고 있으며, 부모라는 울타리로 식사도 하고 학교 행사에도 함께 참여, 아이들에게 부모로서 최선을 다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아무쪼록 추측성 기사나 과거 방송에서 한 이야기들이 새로 기사화되어 가족들과 아이들이 또 한 번 상처받지 않기를 정중히 부탁드린다"며 "앞으로도 박은혜 씨는 본인이 하고 있는 프로그램과 작품에서 자신의 맡은 바 책임을 다 할 것이며 두 아이의 엄마로 그리고 배우로 더욱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것을 약속드리며 소속사에서도 더욱 책임 있는 자세로 박은혜씨와 함께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박은혜는 2008년 4월 4살 연상의 사업가와 결혼했으며, 결혼 3년만에 쌍둥이 아들의 엄마가 됐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연락사무소 개소…南 "평화의 상징" 北 "뜨거운 혈맥"
오늘 남북정상회담 사전 실무협의…의전·경호 등 협의
종부세 최고 3.2% 중과…참여정부 수준 뛰어넘었다
고용악화 끝 안보인다…8월 실업자 IMF 후 최대
美국무부 "폼페이오 4차 방북 당장은 계획 없어"
文대통령, 비건 만나 “북미대화 분위기 잘 살려야”
文대통령, 평양행 초청 거부에 "당리당략 거둬달라"
속도붙는 비핵화…2차 북미정상회담 언제 어디서?
백악관 "김정은 2차 북미회담 제안, 일정·장소 조율"
백악관 "김정은 친서에 2차 북미정상회담 요청"
김정은 유화 손짓에 트럼프 반색…북미대화 새국면
靑 "정상회담 동행" 요청에…국회의장단 "불참" 결정
여야 "판문점선언 정쟁화 말자"…정상회담 후 비준안 논의
靑 "평양 정상회담에 국회의장단·5당 대표 초청"
[단독] 한전·가스公, 美제재에 수십조원 이란사업 철수
中리잔수, 김정은에 친서 전달…한반도 비핵화 천명
정부 "메르스 환자 항공기 동승자도 1대1 모니터링"
北열병식 ICBM 없었다…김정은, 연설없이 참관만
시진핑, 김정은에 9·9절 축전…"북중관계 확고"
서울 61세 남성, 메르스 확진…접촉자 20명 격리
李총리 "메르스, 늑장대응보다 과잉대응이 낫다"
쿠웨이트 출장 다녀온 61세 남성, 메르스 확진
북미 정상 "친서외교" 재개…비핵화 협상 활기 기대
트럼프 "김정은 친서 오고 있다…긍정적 내용 기대"
트럼프 "김정은 친서 오고 있다…긍정적 내용 기대"
정의용·서훈, 각각 中·日 특사파견…방북결과 설명
靑 "남북정상, 비핵화 가속도 공감…美 상응조처 기대"
文, 연내 종전선언 밑그림…"올해 말까지 진도내겠다"
정의용-볼턴 통화, 김정은의 대미메시지 전했다
金, 비핵화 시간표 첫 언급…‘중재자’ 입지 다진 文
靑 "트럼프·김정은 상호간 메시지, 특사가 대리 전달"
김정은 "비핵화 조치, 국제사회 인정 안해줘 답답"
18~20일 평양서 남북정상회담…金 "비핵화" 확약
18~20일 평양서 남북정상회담…"金, 비핵화 의지 확고"
靑, 특사방북 결과 바탕 본격 남북정상회담 준비 착수
"중국 서열 3위" 리잔수, 북한 김영남 만나 "친선관계 변함없이 강화 발전"
"내년 2분기 고용정책 효과…일자리 20만개 창출"
평양 도착 2시간만에 김정은 면담…비핵화 접점 찾았나
특사단, 김정은 만나 文친서 전달…오늘 결과 발표
특사단, 김정은에 文친서 전달…만찬뒤 귀환 예정
"그린벨트 더 풀어 서울 집값 잡기, 위험한 발상"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