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BCG 경피용에서 발견된 '독약' 비소, 잘 쓰면 약이 된다?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BCG 경피용에서 발견된 "독약" 비소, 잘 쓰면 약이 된다?

아주경제신문 2018-11-08 11:01


BCG 경피용에서 발견된


[사진=연합뉴스]
독약의 왕, 왕의 독약으로 불리는 비소가 잘쓰면 약이 된다는 사실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신생아에게 접종하는 일본식 도장형 경피용 건조비씨지(BCG) 백신에서 발견된 비소는 과거 사람을 독살하는 데 자주 사용된 독성이 아주 큰 물질로 알려져 있다. 과거 암살용으로 애용된 독극물이라는 것이다.
비소는 살짝 단맛이나 음식에 섞기 좋고 소량으로는 죽지 않기 때문에 조금씩 먹여 자연사로 포장하기 쉽다. 비소는 과거 임금이 내리는 사약의 주성분으로 사용되기도 했다.
비소가 독성이 강한 중금속이지만 독약으로만 쓰이는 건 아니다. 비소가 약으로 쓰이는 대표적인 예로는 매도 치료제 살바르산 606이 있다. 살바르산 606에는 비소가 함유돼 있다.
또 비소 화합물은 가축의 발병을 낮추거나 성장 촉진 목적인 사료에도 소량 첨가하기도 한다. 이와 더불어 목재의 부식과 부패를 방지하기 위한 방부제, 살충제 및 쥐약인 살서제 등으로 쓰이기도 한다.
한편 7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일본BCG제조에서 만든 경피용 BCG 백신에서 기준을 초과하는 비소가 검출돼 제품을 회수한다고 밝혔다. 회수 대상 제품은 한국백신상사가 수입한 경피용건조BCG백신으로, 유효기간이 △올해 12월 6일 △내년 6월 18일 △내년 11월 26일인 품목이다.
정혜인 기자 ajuchi@ajunews.com

정혜인 ajuchi@ajunews.com

★추천기사


세무사 합격자 발표, 큐넷서 확인…2차 합격자 643명


BCG 경피용에서 발견된 '비소' 어떤 물질이길래? 과거 '독약의 왕'으로 불릴 정도로 독성 강해


차량 2부제 실시…서울서 노후차량 운행시 과태료 10만원


제주 사망여아 엄마 죽음에 미스터리한 일이? 5일만에 정반대 바닷가에서 발견


그루밍 성폭력? 그게 뭐길래? '믿음에서부터 시작'…피해자들 "피해 女신도만 최소 26명"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