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간밤의 TV] 백종원의 골목식당 '홍탁집 아들이 달라졌어요'···'아부키나코도 극찬한 돈까스맛은?' 동시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간밤의 TV] 백종원의 골목식당 "홍탁집 아들이 달라졌어요"···"아부키나코도 극찬한 돈까스맛은?" 동시

아주경제신문 2018-12-06 07:46


[간밤의 TV] 백종원의 골목식당


[사진=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 캡처]
홍탁집 아들이 달려졌다. 백종원의 관심과 보살핌을 받은 홍탁집 아들이 조금씩 달라진 모습을 보여주기 시작했다. 아들은 정말 철들었을까.5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에는 홍은동 포방터시장의 홍탁집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홍탁집 아들은 담당 작가에게 몸이 너무 안좋다라고 메시지를 보냈다. 걱정된 마음에 작가가 전화를 했지만 아들은 받지 않았고 한 시간 정도 후에 이불이 젖을정도로 식은땀이 납니다. 오늘은 누워있을게요라는 메시지가 왔다.
작가가 다시 전화를 걸었더니 어머니가 전화를 받았고 상훈이가 너무 아파서요. 열이 많이 나서 약만 사다줬어요라고 설명했다. 작가는 아들의 진심에 대해 물었고 어머니는 아들이 하겠다는 의향을 밝혔다 전했다.
몇 시간 후 백종원은 아들을 걱정하는 메시지를 보내며 자신이 도와줄테니 힘내라고 응원했다. 아들은 백종원에게 장문의 답장을 전하며 항상 진심으로 생각하고 진지하게 매진할 생각입니다라고 다짐했다.
며칠 후 가게에 다시 모습을 드러낸 사장님은 백종원이 보내준 닭곰탕 레시피를 차근차근 준비하며 요리를 시작했다. 아침 일찍부터 홍탁집을 찾은 백종원은 파 써는 법부터 알려주며 자판도 못 외우면 게임도 못하잖아요. 칼질을 제대로 해야 자신감이 생겨요라고 설명했다.
이후 백종원과 홍탁집 아들은 50분간 마주앉아 닭고기 살을 발랐다. 세세한 부분까지 잘 알려준 백종원은 앉아있는게 어색해 몸을 들썩이는 아들에게 도 닦는다는 마음으로 해야돼요라고 전했다.
살 바르기가 끝나고 백종원은 아들에게 이제 레시피대로 만들어와봐요라며 자리에 앉았다. 완성된 닭곰탕을 먹은 백종원은 이게 맛없으면 이상한거지라고 고개를 끄덕이며 가격을 어느 정도 받을 거냐고 물었다.
아들은 다른 식당은 7000원 받던데 5,500원으로 하겠습니다라고 대답했고 백종원은 가성비 최고일 걸. 철들었네라고 미소를 지었다. 백종원은 앞으로 새롭게 태어난다는 느낌으로 하면 돼요라면서도 이래놓고 한 달 뒤에 바뀌는 거 아니야?라고 의심했다.
이에 아들은 절대로 그럴 일은 없습니다라며 마음가짐이 바뀌었음을 설명했다. 이어 아들이 자신감을 뽐내자 백종원은 그래도 자기가 만든 음식을 그렇게 자랑하는 거 아냐. 그러면 욕먹어라고 홍탁집 아들을 진심으로 걱정했다.
가격을 어떻게 책정했으면 좋겠냐는 질문에 아들이 시중에는 7,000원인데 우리는 5,500원을 받겠다고 말하자 철들었다. 우리나라 닭곰탕 중에서 (가성비는) 최고일 것이라고 마음 씀씀이를 칭찬했다.아들은 확실히 달라졌다. 새벽부터 나와 닭을 손질하고 육수를 끓이는 시간에 라면으로 끼니를 때우며 최선을 다했다. 개시 전 처음으로 맛을 본 어머니는 아들이 일찍 일어나서 해낼까 걱정했는데 이젠 깨우지 않아도 자기가 알아서 일어난다고 놀라워했다. 이에 백종원은 어머니가 기다려주셔서 가능했다. 또 아들이 하고 싶은 마음이 있어도 계기가 있어야 하는데 시기를 놓친 거다. 이제는 정신 차리고 잘 할 거다고 흐뭇해했다.주변 상인들도 칭찬과 조언을 건네며 아들의 변화를 반가워했다. 이렇게만 하면 먹으러 오겠다. 국물이 너무 맛있다고 했고, 저렴한 가격을 듣고 나서는 대박나겠다고 장담했다. 난생처음 들어봤을 쏟아지는 칭찬에 아들은 요즘 요리하는 게 재밌다. 열심히 하겠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그러나 방송 말미 예고편에서는 촬영이 끝나고 19일 뒤에 가게를 기습 방문한 백종원과 굳게 닫힌 가게 문이 공개돼 의문을 자아냈다. 홍탁집 아들이 나태하고 게을렀던 원래의 모습대로 돌아갔을지 궁금증이 모아진다.
또 이날 방송에서는 걸그룹 아이즈원이 출연, 홍은동 돈까스집을 극찬했다.이날 돈가스집은 손님들로 가득 찼다. 비오는 와중에도 오랜 시간 기다린 손님들은 합석까지 하며 돈가스를 맛봤다. 마지막 손님으로 아이즈원 조유리, 권은비, 야부키 나코가 등장했다. 세 사람은 치즈카츠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특히 야부키 나코는 일본에 있는 치즈카츠는 치즈가 늘어나지 않고 뚝 끊겨라고 설명한 후 치즈카츠를 먹었다. 끊임없이 늘어나는 치즈를 맛본 그는 일본보다 한국 치즈카츠가 맛있다라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조유리와 권은비 역시 치즈 맛이 달라 소스가 없어도 간이 딱 맞고 정말 맛있어라고 평가했다
한편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5일 밤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전국 가구 시청률(이하 동일) 1부 7.6%, 2부 8.6%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분이 기록한 7.8%, 8.3%보다 각각 0.2%포인트 하락하고 0.3%포인트 상승한 수치로 여전히 동시간대 1위의 기록이다.
동시간대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배우 정해인 닮은 꼴 김정현 아나운서를 비롯해 래퍼 넉살, 가수 장기하, 개그맨 지상렬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지만 1부, 2부 모두 4.4%에 그쳤다.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1.6%, 1.2%를 기록했다.
장윤정 기자 linda@ajunews.com

장윤정 linda@ajunews.com

★추천기사


[2019 수능 등급컷·성적 발표] 수능 만점자 9명 중 1명은 전남 장성고 "4년만에 또 배출, 영광"


'힘들고 억울' 김혜경 발언에 누리꾼 "억울하면 핸드폰 제출해라" vs "아직 모르는 일"


국회의원 26명 중 가장 큰 ‘세금도둑’ 몰린 의원? #아주모닝


"온수 안 돼" "냉골이다 살려달라"…고양 백석역 인근 온수관 파열에 '아비규환'


[2018 AFF 스즈키컵] 베트남 결승 진출 시 상대팀 오늘(5일) 확정…태국? 말레이시아?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