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인천대 출판문화원,비리 투성이(?)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인천대 출판문화원,비리 투성이(?)

아주경제신문 2018-12-06 09:02


인천대 출판문화원,비리 투성이(?)


국립 인천대학교 출판문화원에서 비리가 행해지고 있다는 내용을 담은 유인물이 인천대 교내에서 발견돼 학교측이 진상조사에 나섰다.
인천대에 따르면 4일 오후 인처시 연수구 송도동 인천대 캠퍼스 안에서 인천대학교 출판문화원은 MRO(소모성 자재 구매) 대행업체의 놀이터라는 제목의 유인물이 20장 넘게 발견됐다.인천대학교 교내 전경[사진=인천대]
유인물에는 MRO 사업 대행업체 직원들이 타인 아이디를 빌려 인천대 내부망에 로그인한 뒤 인천대의 물품 구입 견적 의뢰나 결제까지 하고 있다고 밝히고 있다.
또 대행업체 직원들이 인천대 출판문화원장의 직인을 개인 도장처럼 쓰며 자재 납품업체에 압력을 넣고 있다는 의혹도 제기했다.
이에따라 인천대는 담당 부서인 사무처 재무회계팀을 통해 전반적인 사실관계 조사에 착수한 상태다.
이와관련 인천대관계자는 비리가 의심된다는 제보가 나온 만큼 어제부터 실무 부서가 진상을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대가 지난해 2월 5000만원을 출자해 세운 주식회사인 출판문화원은 현재 6명의 직원이 근무하면서 교내 학과와 부서를 대상으로 MRO 사업을 하고 있으며 각 학과나 부서는 출판문화원을 포함한 3개 업체의 견적을 비교해 가장 좋은 조건을 제시한 업체로부터 납품을 받고 있다

박흥서 기자 phs0506@ajunews.com

박흥서 phs0506@ajunews.com

★추천기사


[2019 수능 등급컷·성적 발표] 수능 만점자 9명 중 1명은 전남 장성고 "4년만에 또 배출, 영광"


'힘들고 억울' 김혜경 발언에 누리꾼 "억울하면 핸드폰 제출해라" vs "아직 모르는 일"


국회의원 26명 중 가장 큰 ‘세금도둑’ 몰린 의원? #아주모닝


"온수 안 돼" "냉골이다 살려달라"…고양 백석역 인근 온수관 파열에 '아비규환'


[2018 AFF 스즈키컵] 베트남 결승 진출 시 상대팀 오늘(5일) 확정…태국? 말레이시아?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