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군사시설보호구역 규제완화 여의도 면적의 9배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군사시설보호구역 규제완화 여의도 면적의 9배

아주경제신문 2018-12-06 18:30


군사시설보호구역 규제완화 여의도 면적의 9배


[사진=고양시제공]경기고양시는 여의도 면적의 9배에 달하는 고양시 군사시설보호구역이 규제 완화된다고 밝혔다.
지난 5일 국방부 발표에 따르면 고양시는 관내 성석동, 문봉동, 관산동, 대자동 등 약 1761만여㎡의 군사시설보호구역이 해제되고 원당동, 내유동 등 약 798만여㎡는 시에 행정위탁 될 예정이다.
군사시설보호구역 행정위탁은 군사시설보호법에 따라 작전상 요충지가 아닌 곳의 개발 인허가를 군이 아닌 해당 지자체가 바로 처리해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는 것을 말한다.
고양시는 전체 면적의 48%가 군사시설보호구역으로 지정돼 있어 이에 따른 공공개발 및 시민 재산권 행사 제한 등 피해 개선을 위한 군사규제완화 필요성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다.
이를 위해 시는 군부대와의 수십차례 협의를 통해 적극적인 소통과 협력으로 소규모 지역 단위로 추진하던 군사규제완화를 시 전역을 대상으로 한 대규모 규제완화 추진에 합의하고 지속적인 회의와 간담회, 협의 등을 통해 군 작전에 지장이 없는 선에서 군사시설보호구역 해제 및 행정위탁을 추진했다.
특히 시는 군사규제 완화를 위한 별도의 용역을 발주해 군부대에서 규제완화를 검토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군사시설보호구역 전산조회 프로그램 제공, 군협의 표준서식 배포 등 규제완화에 앞장섰다.
이번 군사시설보호구역에서 해제되는 지역은 기존 군사시설보호구역 면적의 약 20%로 건축 및 개발행위허가 시 군부대 심의 절차가 생략돼 개발을 위한 시간과 비용을 절약할 수 있게 될 것으로 보인다.
시 관계자는 군사규제 완화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주민 불편 개선에 앞장선 군 관계자의 관심과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이번 규제 완화를 계기로 평화의 시대, 미래를 위한 도약에 앞장서는 고양시가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고양)최종복 기자 bok7000@ajunews.com

최종복 bok7000@ajunews.com

★추천기사


'힘들고 억울' 김혜경 발언에 누리꾼 "억울하면 핸드폰 제출해라" vs "아직 모르는 일"


국회의원 26명 중 가장 큰 ‘세금도둑’ 몰린 의원? #아주모닝


"온수 안 돼" "냉골이다 살려달라"…고양 백석역 인근 온수관 파열에 '아비규환'


블랭크코퍼레이션 남대광 대표, 이건희 회장 이웃사촌됐다…삼성동 주택 62억 현찰로 구매


[2018 AFF 스즈키컵] 베트남-필리핀, 오늘(6일) 준결승 2차전…박항서호, 무패로 결승 진출?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