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최저임금·근로단축 탓, 무디스 '한국 고용성장세 급격히 위축'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최저임금·근로단축 탓, 무디스 "한국 고용성장세 급격히 위축"

아주경제신문 2019-01-11 08:30


최저임금·근로단축 탓, 무디스


글로벌 신용평가사 무디스[사진=아주경제DB]
최저임금 인상, 근로시간 단축 등 한국 정부가 추진하는 경제정책으로 고용성장세가 급격하게 위축됐다는 진단이 나왔다.
글로벌 신용평가사 무디스는 2019년 아시아태평양 지역 국가신용 전망 보고서를 통해 고용확대를 위해서는 무엇보다 생산성 향상 방안이 보완돼야 한다고 11일밝혔다.
무디스는 현재 한국을 비롯한 아태 지역 21개국의 올해 신용등급 전망을 안정적으로 제시했다. 우리나라에 Aa2 신용등급을 부여하고 있다.
무디스는 우리 정부의 최저임금 인상, 주52시간제 도입 정책을 직접 거론하며 단기적으로 투자 등 내수에 부담을 주고 인건비를 높여 기업 심리를 위축시킬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기업 이익을 줄이고 일자리 증가세를 위축시킬 수 있다고 덧붙였다.
무디스는 최저임금 정책만으로 고용증대를 이뤄내기에는 충분하지 않을 수 있다면서 생산성 향상 방안이 보완될 때 더욱 효과적일 수 있다고 제언했다.
무디스는 올해 선진국 경제성장률을 2.5%, 신흥국은 5.5%로 제시하면서 미국과 중국 간 무역갈등이 예상보다 더 투자심리를 위축시키고 성장잠재력에 부담을 줄 수 있다고 밝혔다.
원승일 기자 won@ajunews.com

원승일 won@ajunews.com

★추천기사


'성인애착유형테스트'로 연애궁합 맞출 수 있다?


스타벅스 럭키백 2019, 전국 매장서 ‘품절’ 속출


조재범, 심석희 성폭행 의혹에 '그루밍 성폭력' 재조명…그루밍 뜻은?


스타벅스 럭키백 2019, 오전 판매율 70% 돌파···“전화하고 가세요”


‘질문 논란’ 김예령 기자에 “조금 더 공부해” VS “최고의 견제구”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