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친절한 리뷰] '나 혼자 산다' 헨리X소꿉친구 마리오, 한국 문화 정복 나섰다 '흥겨운 에너지'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친절한 리뷰] "나 혼자 산다" 헨리X소꿉친구 마리오, 한국 문화 정복 나섰다 "흥겨운 에너지"

아시아투데이 2019-01-12 09:01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edaah@asiatoday.co.kr)
"나 혼자 산다"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나 혼자 산다’만의 유쾌한 에너지가 2019년의 문을 힘차게 열었다.

 

11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에너제틱한 새해 첫날을 보낸 한혜진의 하루와 캐나다 친구 마리오와 함께한 헨리의 한국 나들이가 웃음 가득한 금요일 밤을 선사했다.

 

먼저 일출을 보기 위해 무려 새벽 4시에 기상한 한혜진은 자전거를 타고 한강으로 향했다. 그러나 한강에 도착하기도 전에 점점 동이 터오고 마음이 급해진 한혜진은 급기야 자전거를 끌고 도심 속 뜀박질(?)을 해 폭소를 자아냈다. 다행히 해가 뜨기 전에 겨우 일출 스팟에 도착, 구름에 가려 일출은 제대로 보지 못했지만, 어머니에게 전화를 걸어 신년인사를 남기는가 하면 무지개 회원들에게 영상 연하장을 남겨 뜻깊은 한 해의 시작을 알렸다.

 

이후 방송국으로 향한 그녀는 스페셜 DJ 달디(달심+디제이)로 변신, 매끄러운 진행 솜씨와 재치있는 애드리브로 능숙하게 방송을 이어갔다. 전현무는 달디로 활약하고 있는 그녀를 위해 꽃바구니를 보내는가 하면 청취자 문자를 계속해서 보내 훈훈한 미소를 불러일으켰다. 또한 한혜진은 게스트 천명훈과 함께 자자의 ‘버스 안에서’를 열창, 보는 이들의 어깨까지 들썩이게 만들었다.

 

한편 헨리는 한국에 처음 방문한 캐나다 소꿉친구 마리오와 함께 한국 문화 완전 정복(?)에 나섰다. 민속촌으로 향하던 두 사람은 또 다른 한국 문화를 느끼기 위해 휴게소에 들러 휴게소 간식을 체험했다. 맛있는 음식에 기분이 좋아진 이들은 노래가 흘러나오는 가판대 앞에서 춤을 춰 많은 이들에게 웃음 폭탄을 안겼다.

 

민속촌에 도착한 헨리와 마리오는 각각 조선의 거지 옷과 장군 옷으로 환복, 민속촌 곳곳을 누비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특히 거지 옷을 입은 헨리는 지나다니는 사람들마다 구걸을 감행하며 남다른 몰입도(?)를 보여줘 많은 이들을 박장대소하게 했다. 더불어 헨리와 마리오가 풍물패와 함께 어울려 흥을 불태우는 모습에서는 소꿉친구다운 찰떡 케미를 느낄 수 있어 훈훈함을 더했다.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5분 방송.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양승태, 14시간30분 檢조사 후 귀가…혐의부인
양승태 "기억 안 난다"…재판거래 혐의 전면부인
檢, 양승태에 "징용소송 개입" 집중추궁…혐의 부인
"사법농단" 양승태 檢조사 개시…포토라인은 "패싱"
검찰 출석한 양승태…"제 부덕의 소치, 국민께 송구"
文 "고용부진 가장 아파…金답방은 북미회담 이후"
文 "경제" 35번 언급…"개천서 용나는 사회 만들자"
文 "김태우, 자신 행위로 시비…수사로 가려질 것"
文 “혁신적 포용국가, 개천서 용나오는 사회 근간"
文대통령 "한반도 평화의 길, 올해 더 속도낼 것"
김정은, 트럼프 답장 받고 訪中… 2차 北美회담 협의
이견 좁힌 美中 무역전쟁…美대표단 “협상 잘 됐다”
文대통령 "지상작전사령부, 軍 개혁의 핵심돼야"
文, 집권 중반 친문인사 전면배치...개혁 ‘고삐’
노영민에 바통 넘겨준 임종석 "文대통령 초심 불변"
김정은, 4차 訪中…특별열차 단둥통과 베이징으로
靑 참모진 교체 임박…"文, 협치인사 과감한 발탁을"
금융위기 때 바닥친 고용, 유독 20대만 회복 못했다
"한미 방위비협상 교착…미군철수 등 동맹균열 우려"
"조성길, 미국 망명 원해…伊정보기관이 보호 중"
대통령 집무실 광화문 이전 보류…사실상 공약 무산
이르면 내주 靑비서진 개편…"인사검증 이미 시작"
文대통령 지지도 반등 47.9%…"데드크로스" 해소
트럼프 "김정은 친서 받았다"…2차회담 속도내나
신재민 "김동연 前 부총리가 적자 국채발행 지시"
트럼프 "김정은과 만남 고대"…北신년사에 "화답"
김정은, 文·트럼프에 대화의지 시그널 "동시 타전"
김정은, 文·트럼프에 대화의지 시그널 "동시 타전"
임종석 "文정부, 정치적 목적 민간인 사찰 없다"
조국 "세 사람이 입맞추면 없는 호랑이도 만든다"
김정은, 文대통령에 친서 보내..."내년 답방 의지"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