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동료 괴롭힘 힘들다'…간호조무사 실습생 투신해 숨져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동료 괴롭힘 힘들다"…간호조무사 실습생 투신해 숨져

아주경제신문 2019-01-12 19:01



[사진=연합뉴스]
병원에서 일하던 간호조무사 실습생이 동료들에게 괴롭힘을 당해 힘들었다는 내용의 유서를 남기고 12일 투신했다.
이날 전북 익산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 30분쯤 익산시 한 아파트 9층에서 간호조무사 실습생 A(28)씨가 떨어져 숨졌다.
A씨는 극단적인 선택을 하기 전에 동료들의 괴롭힘 때문에 힘들다. 정신과 치료까지 받고 있다는 내용의 유서를 남긴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간호학원을 수료하고 간호조무사 자격을 취득하기 위해 최근 익산의 한 병원에서 실습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유서에 (자신을 힘들게 한) 동료들의 실명을 언급했다며 병원 관계자 등을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도형 기자 semiquer@ajunews.com

김도형 semiquer@ajunews.com

★추천기사


'성인애착유형테스트'로 연애궁합 맞출 수 있다?


스타벅스 럭키백 2019, 전국 매장서 ‘품절’ 속출


조재범, 심석희 성폭행 의혹에 '그루밍 성폭력' 재조명…그루밍 뜻은?


스타벅스 럭키백 2019, 오전 판매율 70% 돌파···“전화하고 가세요”


‘질문 논란’ 김예령 기자에 “조금 더 공부해” VS “최고의 견제구”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