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국정농단' 박근혜·최순실·이재용 상고심…대법 전원합의체서 심리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국정농단" 박근혜·최순실·이재용 상고심…대법 전원합의체서 심리

아시아투데이 2019-02-11 19:01



[아시아투데이] 허경준(backkase@asiatoday.co.kr)

아시아투데이 허경준 기자 = 대법원이 ‘국정농단’ 사건의 핵심 피고인인 박근혜 전 대통령과 최순실씨,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상고심을 전원합의체에 회부했다.
대법원은 11일 박 전 대통령과 최씨, 이 부회장의 상고심 재판을 대법원장과 대법관 12명이 참여하는 전원합의체에서 심리한다고 밝혔다.
국정농단 혐의로 구속기소 돼 항소심에서 징역 25년에 벌금 200억원을 선고 받은 박 전 대통령 등의 상고심 재판은 대법원에 사건이 접수된 이후 37일 만인 지난해 10월 19일 대법원 2부 소속인 노정희 대법관으로 주심이 정해졌다.
애초 대법원은 사건을 접수받은 뒤 대법원 1부에 사건을 임시로 배당했지만, 박 전 대통령에 대한 구속 기간을 연장한 것 이외에는 별다른 재판 절차를 진행하지 못했다.
지난해 대법관 공백 사태가 장기화 되면서 국정농단 사건은 사실상 심리가 제대로 이뤄지지 못한 채 표류하고 있었다.
이 부회장 상고심 재판도 지난해 2월 13일 대법원에 접수된 이후 대법원 3부(주심 조희대 대법관)에 배당됐으나, 이 부회장과 박영수 특별검사 측이 의견서와 상고이유보충서를 계속해서 제출하면서 좀처럼 결론이 나지 않고 있었다.
김명수 대법원장은 국정농단 사건과 관련해 각 재판부 대법관들의 의견이 일치하지 않음에 따라 전원합의체 회부를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文 "2차 북미회담, 한반도 평화체제 중대 전환점"
靑 "한미 정상, 조만간 전화로 2차 북미회담 논의"
"1조380억" 한미 방위비 분담금 협정 오늘 가서명
2차 북미회담 개최지 베트남 하노이 낙점된 이유는
2차 북미회담 개최지 다낭→하노이로 바뀐 배경은
트럼프 "2차 북미정상회담 27~28일 하노이 개최"
비건·김혁철, 2차 북미회담 전 추가 실무협상 합의
트럼프 "시진핑 이달중 안 만나"…2월말 회담 불발
文대통령 "혁신적 포용국가 주된 동력은 혁신성장"
폼페이오 "北 비핵화 가능…김정은 발언서 확인"
2차 북미회담 개최국, "베트남" 최종 결정 이유는
트럼프 "27∼28일 베트남서 김정은과 2차 정상회담"
트럼프 "27∼28일 베트남서 김정은과 2차 정상회담"
"트럼프·김정은, 27~28일 베트남서 2차 정상회담"
트럼프, 오늘 국정연설…북미회담 일정 발표 주목
한미, 북미실무협상 앞서 비핵화·상응조치 사전조율
트럼프 "비핵화 합의 가능성 커…北 경제대국 기회"
美비건 대표 방한…북미회담 실무협상 본게임 시작
북미, 이르면 4일 실무협상…비핵화·상응조치 조율
2차 북미회담 무대로 굳어진 베트남…"다낭" 유력
"비서 성폭행" 안희정, 2심 징역 3년6개월 법정구속
"비서 성폭행" 안희정, 2심 징역 3년6개월 법정구속
文 "광주형 일자리, 혁신적 포용국가 가는 전환점"
삼성전자 연간실적 최대…4분기는 반도체·메모리 타격(3보)
김경수, 1심 징역 2년 법정구속…"댓글조작 공범"
황교안, 당권도전 선언…대선주자 선호도 "통합 1위"
황교안 당대표 출마…"위기의 대한민국 되살릴 것"
황교안 당대표 출마…"대한민국 새 길로 이끌겠다"
황교안, 이낙연 제치고 "대선주자 선호도" 첫 1위
북미, 2차 정상회담서 "빅딜" 아닌 "스몰 딜"로 가나
文정부 "현장+정책" 절충카드로 경제 골든타임 사수
文, 민생·경제행보 가속…설 앞두고 민심 다지기
日, 초계기 위협 비행 관련 "증거 제시할 생각 없어"
전국 표준주택 공시가 9.13% 올라…용산 35% 급등
계속된 日초계기 도발…軍 "이르면 오늘 영상공개"
日초계기, 또 저공 근접비행…軍 "명백한 도발"
文 "국민연금 주주권 적극 행사, 대기업 탈법 문책"
정부, 설 전후 中企·소상공인에 신규자금 33조 푼다
83개월 무역흑자 끝?…반도체 수출↓·에너지 수입↑
中 성장률 28년만에 최저…세계경제 엔진 식어간다
광화문 대변신…광장 3.7배 넓어지고 GTX역 신설
"2차 북미 정상회담 베트남서…하노이·다낭 물망"
폼페이오 "북한의 비핵화 약속, 이제는 실행해야"
비건-최선희 스웨덴서 "합숙 담판"…韓 역할 주목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