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검찰, '김성태 딸 KT 채용 특혜 의혹' 관련 전직 임원 구속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검찰, "김성태 딸 KT 채용 특혜 의혹" 관련 전직 임원 구속

알티케이뉴스 2019-03-14 16:17



 김성태 원내대표(출처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출처 자유한국당)
검찰이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 딸의 KT 채용 특혜 의혹을 수사 중인 가운데 당시 인사업무 총괄자인 KT 전직 임원을 구속했다.
14일 서울남부지방검찰청에 따르면 검찰은 전날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거쳐 전 KT 전무 김모씨(63)를 구속했다.
김씨는 지난 2012년 KT 인재경영실장으로 근무 중에 하반기 공개채용 절차를 위반하며 김 의원 딸을 합격시킨 혐의(업무방해)를 받고 있다.
검찰은 김씨를 상대로 당시 KT 수뇌부 등 윗선의 개입으로 인해 김 의원 딸을 부당하게 합격시킨 것인지에 대한 여부 등을 집중 추궁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김씨 재직 당시 김 의원 딸 이외에도 다수의 응시자가 절차를 위반한 합격한 정황이 포착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는 가운데 관련 수사 확대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는 상황이다.
앞서 검찰은 김 의원의 딸이 2011년 4월 KT 경영지원실 KT스포츠단에 계약직 채용 후 이듬해 정규직으로 변경됐는데 이 과정에서 특혜를 받았다는 의혹을 수사했다.
검찰은 KT의 2012년 공채 인사자료 분석 결과 김 의원 딸이 서류전형 합격자 명단에 포함되지 않았던 것을 확인, 본격적인 수사에 나섰다.
<저작권자 ⓒ 알티케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