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승리 '오늘 입영연기 신청'... 병무청 '신중히 검토'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승리 "오늘 입영연기 신청"... 병무청 "신중히 검토"

아주경제신문 2019-03-15 10:17


승리


해외 투자자 성접대 의혹을 받고 있는 가수 승리가 15일 새벽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에서 피의자 신분 조사를 마친 후 귀가하고 있다. [연합뉴스]
기찬수 병무청장이 서울 강남의 클럽 버닝썬을 둘러싼 각종 논란의 중심에 있는 빅뱅 멤버 승리의 입영연기 신청에 대해 신중히 검토하겠다고 15일 밝혔다.
승리의 군입대 예정일은 이달 25일로 열흘가량 앞두고 있다.
승리는 이날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에서 조사를 받고 나오면서 오늘 정식으로 병무청에 입영연기를 신청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입영연기가 될 가능성은 희박해 보인다.
병역법 제60조는 병역판정검사 및 입영 등의 연기를 규정하고 있다.
병역법 제61조 또한 질병심신장애재난 또는 취업 등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사유의 경우 30세 전에 연기가 가능하다고 명시돼 있다.
병역법 시행령 제129조에는 질병이나 심신장애, 가사정리, 천재지변, 행방불명, 시험응시 등 입영일 연기 사유를 좀 더 구체적으로 나열하고 있다.
승리는 위 법 모두 해당 사항이 없다.
지난 11일 병무청 관계자는 정례브리핑에서 본인이 입영 연기원을 제출하면 심사할 수 있지만 해당하는 사항이 없는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정경두 국방부 장관도 전날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 출석해 이번 사안과 관련해 군과 경찰이 공조하면서 법과 원칙에 따라 엄정하게 처리하겠다고 강조한 바 있다.
김정래 기자 kjl@ajunews.com

김정래 kjl@ajunews.com

★추천기사


고양시 덕은동 산불 발생…네티즌 "하늘이 연기로 뒤덮였다"


유인석 유리홀딩스 대표 누구? 승리 성접대 의혹·경찰 유착 핵심 인물…박한별 남편


'코인법률방' 걸그룹 "5년 동안 정산 無, 성추행까지 했다"


박한별 남편 14일 경찰 출석…승리 성접대 카톡방 멤버


'호화를 그딴식으로' 버럭한 장재인 향한 응원글 "사이다 먹은 기분" "옳은 말"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