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정한용, 길옥윤의 동생 최치갑 찾는 사연은…'한 가족처럼 지냈다'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정한용, 길옥윤의 동생 최치갑 찾는 사연은…"한 가족처럼 지냈다"

아주경제신문 2019-03-15 21:02


정한용, 길옥윤의 동생 최치갑 찾는 사연은…


배우 정한용이 어린 시절 자신을 정성스럽게 대해준 작곡가 고 길옥윤(최치정)의 동생 최치갑을 찾았다.
정한용은 15일 KBS1 TV는 사랑을 싣고에 출연해 최치갑을 찾고 싶다고 밝혔다.
정한용은 50년 전 초등학교 5학년 때 세를 놓고 살았다며 세 들어 살던 사람은 작곡가 길옥윤 선생님 어머니와 막냇동생 최치갑이었다고 말했다. 정한용이 찾고 싶어 하는 최치갑은 작곡가이자 색소폰 연주가로 유명한 길옥윤의 동생이다.
길옥윤은 가수 패티김의 남편이기도 한데 작곡가로 활동하며 본명인 최치정 대신 길옥윤이라는 예명을 쓴 것이다.
형이 없던 정한용은 자신에게 최치갑이 따듯하게 대해줬다며 한 가족처럼 나누며 살았다고 말했다.
이어 최치갑은 11살 차이가 났으며 서울대학교 치대생이었다고 회상했다. 또 1960년대 초반 학번으로 부산에서 치과를 개업했다는 이야기를 들은 적 있다고 하기도 했다.
정한용이 최치갑과 길옥윤에 대한 추억을 이야기하고 있다.[사진=KBS]
윤경진 기자 youn@ajunews.com

윤경진 youn@ajunews.com

★추천기사


고양시 덕은동 산불 발생…네티즌 "하늘이 연기로 뒤덮였다"


유인석 유리홀딩스 대표 누구? 승리 성접대 의혹·경찰 유착 핵심 인물…박한별 남편


'코인법률방' 걸그룹 "5년 동안 정산 無, 성추행까지 했다"


박한별 남편 14일 경찰 출석…승리 성접대 카톡방 멤버


'호화를 그딴식으로' 버럭한 장재인 향한 응원글 "사이다 먹은 기분" "옳은 말"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