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친절한 프리뷰] '유희열의 스케치북' 홍진영, 황치열 '매일 듣는 노래' 열창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친절한 프리뷰] "유희열의 스케치북" 홍진영, 황치열 "매일 듣는 노래" 열창

아시아투데이 2019-03-15 23:16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kiwi@asiatoday.co.kr)
유희열의 스케치북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15일 방송될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는 가요계의 "인간 비타민" 홍진영이 출연한다.

 

평소에는 볼 수 없었던 진지한 모습으로 황치열의 "매일 듣는 노래"를 부르며 등장한 홍진영은 "발라드를 완곡한 건 처음"이라며 "오랜만에 무대에서 긴장했다"고 색다른 모습을 전했다.

 

음악, 광고, 행사, 예능 모든 분야에서 사랑받고 있는 홍진영은 최근 "갓떼리C"라는 예명으로 작곡가로서의 활동도 활발히 펼치고 있다고 전했다. 김영철, 강호동 등 이색적인 가수와 함께 작업한 홍진영은 MC 유희열에게 어울리는 노래로 발라드가 아닌 반전 매력을 보여줄 수 있는 EDM 트로트, 일명 "뽕DM"를 추천했다. 

 

이어 홍진영은 즉석에서 "13579"라는 의미심장한 곡 제목과 한 번 들으면 잊을 수 없는 후렴구 멜로디를 뽑아내 유희열의 감탄을 자아냈다. 또한 이날 홍진영은 평소 좋아하는 노래인 등려군의 "월량대표아적심"을 짧게 선보였는데, 이를 들은 MC 유희열은 "이 노래를 듣고 잊고 있던 오래된 꿈이 생각났다"며 홍진영의 노래에 엄지를 치켜세우기도 했다.

 

홍진영은 데뷔 10년 만에 생애 첫 정규 앨범을 발표했다. 앨범에 수록된 자작곡 "스며드나, 봄"을 소개한 홍진영은 "처음 듣는 분도 떼창 가능하다"며 관객들을 능수능란하게 조련하는 "홍진영 노래교실"을 열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언제나 밝은 모습으로 많은 사람들의 에너지를 충전시켜주는 "밧데리 언니" 홍진영은 스무 살에 상경해 연극단 생활, 세 번의 걸그룹 끝에 트로트 가수로 지금의 자리에 오른 역사를 되짚으며 힘들게 이룬 꿈인 만큼 더욱 즐기면서 활동할 것을 약속, 진심 어린 모습을 내비쳤다.

 

15일 오후 11시 20분 방송.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승리 "입영 연기할 것" 정준영 "황금폰 그대로 제출"
"성접대 의혹" 승리, 경찰 출석…"고개 숙여 사죄"
"몰카 파문" 정준영, 첫 경찰 조사…"구속영장 검토"
고개 숙인 "피의자" 정준영…"조사 성실히 받겠다"
한-말레이, FTA·할랄·스마트시티 등 경제협력 속도
한-말레이 정상회담…"연내 FTA 타결선언 노력"
신용카드 소득공제 3년 연장…"공제율·한도 유지"
당정청, 신용카드 소득공제 일몰 3년 연장키로
폼페이오"믿는건 행동…北비핵화, 수개월내 실현을"
靑 ""대통령 김정은 수석대변인" 발언은 국민모독"
"전두환 첫 공판" 75분만에 종료…혐의 전면 부인
광주지법 온 전두환…취재진 질문에 "이거 왜이래"
트럼프 "北 미사일 시험 보게 되면 크게 실망할 것"
7개 부처 개각...박영선 중기·진영 행안·김연철 통일
택시·카풀 대타협기구 합의…출퇴근시간 카풀 허용
트럼프 "北 미사일발사장 복구 사실이면 매우 실망"
文 "제2의 벤처붐 일으키겠다…유니콘 20개 육성"
정부 "경제활력 제고, 가용한 모든 수단 총동원"
최악 미세먼지 공포…文 "학교 공기정화기 지원"
文 "한결같이 평화 추구하면 한반도 비핵화 될 것"
文 "한결같이 평화 추구하면 한반도 비핵화 될 것"
정부 "美와 개성공단·금강산관광 재개 협의 추진"
사립유치원 365곳 "개학연기" 방침…서울은 21곳
수도권 교육감 "한유총 개학연기 땐 설립허가 취소"
한유총 "개학연기 1533곳 고수, 탄압 땐 폐원 검토"
文 "변형된 색깔론, 빨리 청산해야 할 친일잔재"
한국당 새 대표 황교안 "文정권과 치열하게 전투"
한국당 새 대표 황교안 "文정권과 치열하게 전투"
北美, 1박2일 핵담판 돌입…오늘 단독회담 뒤 만찬
北美 오늘부터 "핵담판"…비핵화·평화여정 시작됐다
"북미, 영변 폐쇄·평화선언·남북경협 등 잠정합의"
북미정상 하노이 집결…1박2일 ‘핵담판’ 막 올랐다
트럼프, 하노이 도착…북미 ‘2차 핵담판’ 막 올랐다
김정은, 하노이 도착 첫 일정으로 북한대사관 방문
김정은, 하노이 첫 일정으로 북한대사관 방문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