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임실 치즈 아버지' 지정환 신부 별세…향년 88세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임실 치즈 아버지" 지정환 신부 별세…향년 88세

아주경제신문 2019-04-13 16:01



지정환 신부 [사진=연합뉴스]유럽의 치즈를 한국에 들여온 임실 치즈 개척자 지정환 신부가 13일 향년 88세로 별세했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지정환 신부는 13일 오전 숙환으로 생을 마감했다.
지 신부는 벨기에에서 태어나 1960년부터 천주교 전주교구 소속 신부로 활동하며 국내 치즈 산업 육성을 위해 노력해왔다.
특히 가난한 지역 농민의 삶을 위해 1967년 국내 최초로 전북 임실에 치즈 공장을 설립했다. 1980년대부터는 중증장애인을 위한 재활센터 무지개의 집을 세워 장애인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기도 했다.
천주교 전주교구는 고인의 장례일정과 절차를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황재희 기자 jhhwang@ajunews.com

황재희 jhhwang@ajunews.com

★추천기사


알베르 크로커스 증후군, 무엇이길래 화제?


[전문] 이미선 판사 남편 오충진 변호사 "저의 연봉 세전 5억3천. 15년 소득 합하면 주식가치보다 많아"


연합뉴스TV 인공기 문재인 대통령 사진 아래 배치 논란…김정은 수석대변인 의미?


11일 잼라이브 힌트 ‘뚜벅쵸→냄새꼬→?’…‘라플레시아’ #포켓몬 #지독한냄새 #세계최대꽃


아파트투유, 청량리역 해링턴 플레이스 등 9곳 청약 당첨자 발표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