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바른미래, 오늘 ‘이미선 주식거래 의혹’ 금융위에 조사 요청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바른미래, 오늘 ‘이미선 주식거래 의혹’ 금융위에 조사 요청

아주경제신문 2019-04-15 00:16


바른미래, 오늘 ‘이미선 주식거래 의혹’ 금융위에 조사 요청


바른미래당은 15일 이미선 헌법재판관 후보자와 남편 오충진 변호사의 불법 내부 정보를 활용한 주식 거래 의혹에 대해 금융위원회에 조사를 요청하기로 했다.
오신환 사무총장을 포함한 당직자들은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 금융위 민원실을 방문해 이 후보자 부부에 대해 조사 요청서를 접수할 예정이다.
이종철 대변인도 이와 관련해 지난 14일 서면 논평에서 여권은 이 후보자 논란을 판사의 주식 투자와 보유 문제로 몰아가고 있지만 이 후보의 재판과 투자한 회사가 연관됐던 점에 대해서는 전혀 언급이 없다고 지적했다.
이 대변인은 더구나 내부 정보를 사전에 취득해 주식 투자에 이용했을 가능성에 대해서도 소명이 부족하기만 하다면서 청와대와 여당이 국민 판단을 이기려 몸부림치고 있다고 주장했다.[연합뉴스]
김봉철 기자 nicebong@ajunews.com

김봉철 nicebong@ajunews.com

★추천기사


‘상금 1400만’ 12일 잼라이브 힌트 “미국에선 ‘삐삐’를?”…비퍼(beeper)·페이저(pager)?


놀라운 토요일, 현영 '누나의 꿈' 노래로 멘붕…정답은? 별 수 없어


?방탄소년단, 컴백 동시 멜론 1위···할시(halsey) ‘작은 것들을 위한 시’ 소감 공개


스타필드 고양 화장실서 숨진 채 발견 20대 남성 팔에 주사기 왜?


김학의 동영상 고화질 원본 공개, 얼마나 닮았나?…김학의 측 "법적 조치"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