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송혜교, 왕가위 감독 제작사와 계약…'앞으로 더 많은 중국 영화 출연 원해'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송혜교, 왕가위 감독 제작사와 계약…"앞으로 더 많은 중국 영화 출연 원해"

아시아투데이 2019-04-15 14:31



[아시아투데이] 장지영 기자(phoenix0320j@asiatoday.co.kr)
송혜교가 왕가위 감독의 영화 제작사 "쩌둥영화"에 합류했다./헤어 스타일리스트 이혜영 인스타그램

 

아시아투데이 장지영 기자 = 배우 송혜교가 왕가위 감독의 영화 제작사인 "쩌둥"과 계약했다.
15일 중국 매체 시나위러에 따르면 송혜교는 전날 홍콩 금상장 영화상에 참석해 이같이 밝히고 "앞으로 더 많은 중화권 감독, 배우와 작품을 함께하고 싶다"고 밝혔다. 
왕가위 감독의 회사 "쩌둥영화" 측도 전날 웨이보를 통해 ""일대종사"로 인연을 맺은 송혜교가 멀리서 산과 바다를 건너왔다. 환영한다"고 송혜교의 합류 소식을 알렸다.
송혜교는 언론 인터뷰에서 쩌둥영화와의 계약과 관련해 "나는 왕가위 감독, 쩌둥영화와 좋은 친구"라면서 "이번 계약 이후 앞으로 더 많은 뛰어난 중화권 감독, 배우와 함께 일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한편 송혜교는 지난 2013년 개봉한 왕가위 감독의 영화 "일대종사"에서 양조위가 연기한 무술가 엽문의 부인 역할로 출연한 바 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황교안 "김학의 사건 무관…다른 의도 의심"
文대통령, 중앙亞 3국 순방…"신북방정책" 외연 확장
홍남기 "증권거래세, 6월3일부터 0.05%p 인하"
홍남기 "남북경협 준비, 내부적으로 조용히 진행"
文 "남북정상회담 추진" 트럼프 "北입장 알려달라"
文대통령, 폼페이오·볼턴 만나 "톱다운 성과 필요"
낙태죄 "헌법불합치"…헌재 "내년 말까지 법 개정"
낙태죄 "헌법불합치"…헌재 "내년 말까지 법 개정"
폼페이오 "對北제재 유지…약간 여지는 두고 싶다"
3월 취업자 수 25만명 증가…고용률도 역대 최고
文대통령, 오늘 방미…트럼프와 비핵화 로드맵 조율
"올해 2학기 고3부터 무상교육…2021년 전면 시행"
"올 2학기 고3부터 무상교육…2021년 전면 시행"
文대통령, 강원 산불 피해지역 "특별재난지역" 선포
文대통령, 강원 산불지역 "특별재난지역" 선포
李총리 "오늘 산불피해 특별재난지역 선포 결론"
정부, 강원도 산불 ?생지역 "국가재난사태" 선포
정경두 국방장관 "군 가용전력 총동원해 산불 진화"
고성산불 주불 진화…인제 50%·강릉 20% 진화율
고성 산불 강풍타고 속초로…강원도 곳곳 초토화
고성 산불, 속초로 번져 주민대피 확산…피해 심각
韓 세계 최초 5G 시대 열었다...이통사 본격 서비스경쟁
"극적 뒤집기" 정의당 이영국 "민생문제 해결 온힘"
창원성산 이영국 역전승…통영·고성 정점식 완승
文정부 3번째 추경 공식화…경기부양 효과 있을까
통영고성 정점식 당선확실‥창원성산 여영국 역전승
文 "한반도 평화 무르익을수록 관광수요 늘어날 것"
文 "남북미 과거로 가기 원치않아…없는길 만들 것"
[깊이보기] "한미, 4월 정상회담서 "굿 이너프 딜" 마련"
靑, 조동호 과기 지명철회…최정호 국토는 자진사퇴
"트럼프, 하노이서 김정은에 "핵무기 넘겨라" 요구"
백악관, 내달 한미정상회담 발표하며 "린치핀" 강조
한미정상 4월 10∼11일 워싱턴 회담…평화공조 논의
‘부적격’ 외쳐도 임명 악순환…청문회법 개정 시급
靑참모도 "알짜" 강남4구·마용성 아파트 다수 보유
조양호, 대한항공 경영권 20년만에 상실…연임 실패
홍남기 "미세먼지 대응 추경 검토…兆단위 투입"
홍남기 "민생경제, 체감할 만큼 나아지지 않았다"
北 "묵묵부답"에도…군사회담 추진하겠다는 軍
靑 "주택시장, 경기 부양수단으로 사용 않겠다"
"北, 한미동맹 균열시도…文대통령 중재역할 벽에"
"트럼프가 취소한 건 내주 예정된 대규모 신규제재"
"트럼프가 취소한 건 내주 예정된 대규모 신규제재"
트럼프 "대북 추가제재 불필요" 재무부에 철회 지시
北, 개성 남북연락사무소서 철수…정부, 유감 표명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