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안인득 친형 '진주 방화 살인 피해자들께 죄송하다'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안인득 친형 "진주 방화 살인 피해자들께 죄송하다"

아주경제신문 2019-04-19 10:16


안인득 친형


진주 묻지마 살인범 안인득의 형이 피해자들을 향한 사과를 전했다.
18일 안씨는 JTBC 뉴스룸과의 인터뷰에서 형이라는 이유로 저도 피해자다. 피해자분들께 너무 죄송하다고 말했다.
이어 안씨는 동생을 정신병원에 입원시키려고 했지만 그러지 못했다. 병원 측이 환자의위임장을 요구했으나, 동생이 가족들에게도 행패를 부리는 상황이었기에 동의를 받는 게 불가능했다고 말했다.
또한 가족들은 다른 기관에도 도움을 요청했지만 실패했다. 경찰은 검찰에게, 검찰은 법률구조공단으로 책임을 미루고 사회복지사를 둔 자치단체도 아무런 조치가 없었다는 게 안씨의 설명이다.안씨는 관공서를 뛰어다녀도 결론적으로 답을 못 내렸다. 답을 안 줬다는 게 너무 안타깝다고 말했다. 그러는 도중 2주가 지나 동생의 병세는 더 나빠져 돌이킬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다.
한편, 안인득은 지난 17일 오전 4시25분께 진주시 가좌동 한 아파트 4층에 위치한 자택에 불을 지르고 계단으로 대피하는 주민들을 상대로 흉기를 휘두른 혐의를 받고 있다. 이 흉기 난동으로 5명이 숨지고 6명이 중경상을 입었으며 9명이 화재 연기를 마셔 치료를 받았다.
[사진=JTBC 방송화면 캡쳐]
정세희 기자 ssss308@ajunews.com

정세희 ssss308@ajunews.com

★추천기사


[#SNS★] '한끼줍쇼' 자곡동 배수빈 아나운서 일상 보니 "큰 눈망울 매력적"


진재영 제주도 집, 어떻길래 화제?


'모닝와이드-노포의 법칙' 순천 마늘통닭의 비법은 뭐길래?


가수 문희옥 누구길래, 화제?


토스 행운퀴즈 "위즈위드 브랜드위크 초특가 아이템 오전 00시 열린다?"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