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신은경 아나운서, 왜 화제? '남편은 부드러운 남자'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신은경 아나운서, 왜 화제? "남편은 부드러운 남자"

아주경제신문 2019-05-15 13:47


신은경 아나운서, 왜 화제?


신은경 아나운서가 화제다.
신은경 아나운서는 1981년 KBS 아나운서로 입사해 1992년까지 12년간 KBS 9시 뉴스 메인 앵커로 활약했다. 이후 KBS 앵커 자지를 내려놓은 후 영국 웨일즈 대학에서 언론한 석박사 학위도 취득했다.
이어 그는 1995년 함께 뉴스를 진행했던 박성범 앵커와 결혼을 발표하며 새로운 길을 걷게 된다. 신은경은 정치인 아내로 살다 15,17대 국회의원을 지낸 남편 박성범이 18대 공천을 받지 못하자 직접 정치판에 발을 들이기도 했다.
또한 지난 2012년 SBS 좋은 아침에 출연해 남편은 부드러운 남자라고 소개했고, 박성범은 원래 제가 부드러운 남자인데 딱딱할게 뭐가 있느냐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KBS 방송화면 캡쳐]
정세희 기자 ssss308@ajunews.com

정세희 ssss308@ajunews.com

★추천기사


김아중, 무슨 일이길래 화제?


콩스타일 대표 민경애 "가족 건강문제로 운영 힘들어 영업 중단키로"


[#SNS★] 류담 현재 모습 보니 "날렵한 턱선+콧대 예술"


이경규 "김아중, 오디션서 떨어뜨렸다" 고백


?그래핀 관련주, 국일제지·오리엔트정공 등 급락세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