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빚에 시달린 인천시 공무원, 차안에서 자살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빚에 시달린 인천시 공무원, 차안에서 자살

아주경제신문 2019-05-16 09:17


빚에 시달린 인천시 공무원, 차안에서 자살


빚에 시달린 인천시 공무원이 스스로 목숨을 끊는 사건이 발생했다.
14일 밤 10시 30분쯤 인천시 중구 한 길가에 주차된 승용차 안에서 인천시 소속 공무원 A씨(50)가 숨진 채 발견됐다.관련사진(사건내용과 직접적인 관계없음)
숨진 A씨는 발견되기 1시간 30여분 전인 밤 8시50분쯤 아내B씨가 파출소에 남편이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내용의 문자를 가족에게 보냈다고 신고한후 경찰이 휴대전화 위치를 추적해 차안에서 숨져있는 것이 발견됐다.
이와 관련 인천중부경찰서 관계자는 숨진 A씨의 차안에서 유서와 함께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되는 흔적을 발견했다며 유서는 최근 채무문제 때문에 어려움을 겪고 있고 고민스럽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고 밝혔다.

(인천)박흥서 기자 phs0506@ajunews.com

박흥서 phs0506@ajunews.com

★추천기사


공덕 SK리더스뷰, 8억원대 잔여가구 '줍줍' 관심


?부산시, 버스 파업 대비 '긴급 기관장 회의' 개최


[버스파업] 현재 서울·경기도·인천·부산·광주·울산·창원·대전·청주 상황은?


노영희 변호사, 누구? "김어준 뉴스공장 출연"


조안 남편, 누구길래 화제?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