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프로듀스 X101' 순위, 김현빈 현장 투표 1위…'BOSS' 김요한 '오열'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프로듀스 X101" 순위, 김현빈 현장 투표 1위…"BOSS" 김요한 "오열"

아시아투데이 2019-05-25 07:31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syp78@asiatoday.co.kr)

 

/Mnet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 = 24일 방송된 Mnet ‘프로듀스X101’에는 그룹 X 배틀의 결과 순위가 공개됐다.

 

 

이날 세븐틴의 ‘아낀다’ 무대를 선보인 박선호는 “10년 만에 무대에 서게 되었는데 이 무대가 처음이자 마지막이 아니었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진 투표 결과에서 ‘아낀다’팀은 ‘박수’팀에 패했다. 최진화는 “저 때문에 진 거 같아서 되게 미안하게 생각하고 있어요”라며 눈물을 보였다.
또한 뉴이스트W ‘Dejavu’와 ‘WHERE YOU AT’ 대결 결과 ‘WHERE YOU AT’이 승리했으며 이우진은 “우여곡절이 있었으나 결국에는 무대를 완성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가장 이슈를 모았던 NCT U의 ‘일곱 번째 감각’과 ‘BOSS’의 무대에서 보스팀의 김요한은 메인 래퍼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배윤정은 “진짜 멋있다”라며 칭찬했고 권재승은 “이게 보스입니다”라고 평했다.
결과는 ‘BOSS’팀의 승리로 김요한은 1등을 기록했다. 특히 그는 결과발표 후 오열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현장 순위 1위 팀은 방탄소년단의 ‘No More Dream’팀으로 현장 투표 합산 결과 개인 1위는 김현빈이 기록했다.
그는 “믿기지 않고 최대한 유지하도록 열심히 하겠습니다”라고 감사 인사를 밝혔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청약 부적격자 차단"…공공분양 건설사 "발등의 불"
5월인데 벌써 ‘한여름’ 날씨…영천 신령 35.9도
美, 자국통화 절하 국가에 "상계관세 부과" 추진
文 "머지 않아 블록버스터급 국산 신약 나올 것"
"美, 화훼이 때리기 삼성엔 기회…반사이익 기대"
文 “독재자 후예 아니라면 5.18 다르게 볼 수 없어”
"하방리스크 확대됐다"…정부 경기진단도 "빨간불"
경기 버스요금 200원 인상…이재명 "도민들께 죄송"
미, 대중 최대압박, 3000억달러 중국제품 관세부과 절차 시작, 6월말 시행
반도체업계, 미중 무역전쟁 촉각…"위기" VS "미풍"
KDI, 두달째 "경기부진" 진단… "투자·수출 감소세"
"단독회담" 요구하는 황교안… "취지 어긋난다"는 靑
檢 “강신명·이철성 영장청구, 수사권 조정과 무관”
트럼프 "中과 무역협상 계속…서두를 필요는 없다"
美 "北발사체는 탄도미사일…300㎞ 이상 비행"
文 “北발사체, 탄도미사일이면 안보리 결의 위반”
합참 "北, 단거리 미사일 추정 발사체 2발 발사"
합참 "北, 평북 신오리 일대서 불상 발사체 발사"
합참 "北, 평북 신오리 일대서 불상 발사체 발사"
민주당 신임 원내대표에 "86그룹 대표" 이인영 선출
통일부, 대북 식량지원 추진… "국제사회와 협력"
靑 "대북 식량지원 검토 단계…확정된 건 없어"
통일부 "대북 식량지원, 국제사회와 협력해 추진"
백악관 "한미정상, 北 최근상황·완전 비핵화 논의"
한미정상 “北 대화궤도 이탈 막고 조기 협상 재개”
[文정부 2년]비핵화 초석 마련…평화체계 구축까진 먼 길
고양 창릉·부천 대장 등 3기 신도시 11만채 짓는다
[文대통령 취임 2년] 지지율 높지만 협치 "발등의 불"
국방부 “북한 발사체, 신형 전술유도무기로 파악"
"北김정은, 어제 동해상 화력 타격훈련 직접 지도"
“北발사체 보고받은 트럼프, 김정은에 속은 것처럼 화내”
트럼프, 북 단거리 발사체 발사 언급 않고 김정은 비핵화 약속 강조
정부 "北, 군사적 긴장 고조시키는 행위 중단해야"
[속보]정부 "北발사체 9·19합의취지 어긋…중단촉구"
합참 "北, 단거리 미사일 발사…세부사항 분석 중"
문무일 검찰총장 귀국 "기본권 보호 빈틈 없어야"
문무일, 조기 귀국…"수사권 조정" 반발 중대 변곡점
박상기 "검찰 수사권, 견제·균형 맞도록 재조정돼야"
은행 가계대출 다시 "껑충"…자영업자대출 1.7조↑
원로들, 文에 "소득주도성장 기조전환·통합" 강조
文대통령 "정치권 갈등 걱정…협치 더 노력할 것"
문무일 "수사권조정 패스트트랙, 민주주의 反한다"
文 "시스템반도체로 미래 선도…삼성 목표 돕겠다"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