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전문] 씨스타 출신 효린 학폭 논란, 피해주장 人 '찾아온다고? 공포 또 느껴야 하냐'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전문] 씨스타 출신 효린 학폭 논란, 피해주장 人 "찾아온다고? 공포 또 느껴야 하냐"

아주경제신문 2019-05-27 00:31


[전문] 씨스타 출신 효린 학폭 논란, 피해주장 人


씨스타 출신 가수 효린에게 학교폭력(학폭)을 당했다고 주장한 인물이 자신을 찾아온다는 말에 두려움을 드러냈다.
효린 소속사 브리지 측의 입장문을 접한 A씨는 검색어 실시간으로 뜨고 이슈 되니 소속사에서 입장 기사가 나왔다. 근데 날 찾아온다고? 15년 만에 김효정(효린 본명) 만나서 또 공포감을 느껴야 하냐는 글을 올렸다.
이어 그 무서운 눈빛을 면전에서 볼 자신이 없다. 연락도 없이 갑자기 찾아온다니. 아까 보낸 인스타 다이렉트 메시지는 읽지도 않았다. 이 글 보면 나에게 연락을 먼저 취해서 진심으로 사과하라며 직접 대면하는 것은 하지 않겠다고 전했다.
앞서 A씨는 효린의 졸업 사진을 공개하며 동문이라고 설명한 후 중학교 1학년부터 3학년까지 효린에게 끊임없이 학교 폭력을 당했다. 상습적으로 옷, 현금 등을 빼앗기고 온갖 이유로 아파트 놀이터에서 폭행당했다. 제 친구는 노래방에 불려 가 마이크로 머리까지 맞았다고 주장했다.
이어 효린이 나를 폭행한 이유는 본인의 남자 친구 이름이 내 남자친구 이름과 같아서였다. 3년 동안 저 자신이 자살 안 한 게 신기할 정도로 잘 버텼다. 하굣길엔 효린의 화풀이 대상이 돼야 했었기에 교통사고라도 났으면 싶었다면서 사과를 요구했으나 많이 컸다?식의 답을 들었다고도 전했다.
효린이 데뷔 후 SNS 메시지를 통해 재차 사과를 요구했으나 답을 받지 못했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이에 소속사 측은 온라인상에 게재된 효린에 관한 글을 접했다. 현재 효린은 25년 전 기억이 선명하지 않은 상황이다.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있다. 피해자라 주장하는 분을 직접 찾아뵐 생각이다. 해결해 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상태다.
이와 함께 효린에게 보냈다는 SNS 메시지 사진도 첨부했다. 지난 25일 A씨는 효린에게 벌써 네가 나 괴롭힌 지 10년이나 지났네. 아직도 TV 나올 때마다 보는 게 너무 괴로워. 권선징악이라는 게 없나 보다. 가해자는 잘 먹고 잘 살고 당했던 피해자는 그걸 지켜볼 수밖에 없고 억울해. 지금이라도 나한테 했던 행동들 사과라도 해. 난 죽기 전에 너 사과는 꼭 받고 싶어. 그때 보낸 DM도 무시하고, 언젠가는 똑같이 돌려받는 날이 왔으면 좋겠다. 내가 무슨 부귀영화를 누리겠다고 10년 지난 지금 너한테 DM을 보내겠냐. 다른 거 다 필요 없고 사과만 해라는 메시지를 보냈다.
이어 26일에도 지금이라도 진심으로 사과하면 내가 쓴 글 지우고 너에 대해선 이제 언급조차 안 할 거야. 기사도 뜬 마당에 네가 했던 짓 인정하고 사과해. 내가 누군지 몰라서 대답 없는 건 아니겠지. 3년 동안 집중적으로 괴롭혔는데라고 또다시 메시지를 보냈다.
[사진=효린 인스타그램]
[효린 학폭 주장 A씨 글 전문]
마지막 추가글입니다.
검색어 실시간으로도 뜨고 이슈되니 소속사 입장기사가 나왔네요.
근데 절 찾아온다고요?
15년만에 김효정만나서 또 그 공포감을 느껴야하나요?
만나서 사과한들한듯 매니저나 소속사 관계자랑 나올게 뻔하고 그 무서운 눈빛을 면전에 볼자신없습니다.
저는 통화로 사과받고 본인 입장발표 및 반성에 대해 발표해도 충분히 본인한테 타격있다 생각해서 디엠으로 사과만받아도 넘어가려했던건데 저한테 연락도없이 갑자기 찾아온다뇨
심지어 아까 디엠 한번 더보냈는데 읽지는않고 소속사 기사만 나오는데 답장을 안하는건 따로 아이피추적해서 찾아오겠다는건가요..
저한테 연락을 먼저 취해서 전화로 사과하는게 맞는거겠죠 이글 또 보시면
저에게 연락을 해서 진심으로 사과하세요.
전기연 기자 kiyeoun01@ajunews.com

전기연 kiyeoun01@ajunews.com

★추천기사


류현진 중계 폭풍우 예보로 지연 중…피츠버그 날씨는?


?[U20 월드컵] ‘이강인 출격’ 한국, 포르투갈과 첫 격돌…36년 만에 ‘4강 신화’ 도전


장애학생 '차별'에 상처…"죄인 취급 받지 않고 학교 보냈으면"


5G 시대, 뉴트로는 왜 인기일까…‘추억+신기함’ 공존의 멋


애플, 국내 음악가와 협업 음반 '애플 뮤직' 통해 독점 공개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