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리뷰] 리치맨 트리오, 메이저·마이너 불문 '시카고 블루스' 진수 선봬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리뷰] 리치맨 트리오, 메이저·마이너 불문 "시카고 블루스" 진수 선봬

아시아투데이 2019-06-15 22:16



[아시아투데이] 방정훈(hito@asiatoday.co.kr)
리치맨 트리오 멤버들이 15일 오후 서울 용산구 청파동에 위치한 코리아블루스씨어터에서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방정훈 기자
아시아투데이 방정훈 기자 = 리치맨 트리오가 파워풀하고 스피디한 연주로 시카고(일렉트릭) 블루스의 진수를 선보였다.
15일 오후 서울 용산구 청파동에 위치한 코리아블루스씨어터에서는 한국블루스소사이어티의 6월 정규 공연 중 하나인 ‘리치맨 트리오 콘서트’가 열렸다.
이 자리엔 리치맨(기타·보컬), 디에고(베이스·보컬), 2호(드럼)가 출연해 무대를 빛냈다.
이들은 무대에서 ‘Driftin‘ Blues(원곡 Charles Brown)’ ‘How long blues’ ‘Hoochie Coochie man(원곡 Muddy Waters)’ ‘Rolling and Tumbling(원곡 Hambone Willie Newbern)’ ‘Richiman blues’ ‘학야리블루스’ ‘The hucklebuck(원곡 Paul Williams)’ 등을 연주했다.
아울러 ‘Texas flood(원곡 Stevie Ray Vaughan & Double Trouble)’ ‘Wash out(원곡 Freddie King)’ ‘Am i wrong(원곡 Keb‘ Mo’) ‘Same old blues(원곡 Freddie King)’ ‘Pride and joy(원곡 Stevie Ray Vaughan)’ ‘The sky is crying(원곡 Elmore James)’ ‘Bacon fat(원곡 Sir Douglas Quintet)’ 등의 무대도 꾸몄다.
리치맨 트리오는 이날 리치맨의 자작곡과 함께 40~50년대 위주의 블루스 명곡들을 선곡, 파워풀하고 블루지한 연주와 보이스를 선보이는가 하면 진득한 분위기의 슬로우 마이너 곡도 완벽하게 소화하며 젊은 나이를 무색하게 하는 내공을 느끼게 했다.

리치맨은 “블루스란 음악을 통해서 여러분이 더 행복한 삶을 사시기 바라는 마음으로 열심히 활동하고 있다”며 공연장을 찾아온 관객들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는 또 자신의 활동명에 대해 “부자가 되고 싶다는 소망도 있지만, 세속적인 것과는 거리가 먼 음악을 하다 보니 ‘마음 부자’라는 의미가 더 강하다. 이러한 멘탈 승리가 필요하지 않을까 싶다”며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이와 함께 ‘학야리 블루스’란 곡에 대해 “병장 때 만든 곡으로 사회에 나가는 것에 대한 설렘과 해방에 대해 표현했다. 하지만 정작 나가보니 설렘보다는 이때를 회상하게 되고, 그러한 느낌으로 점점 편곡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들은 약 1시간 반 동안 진행된 공연에서 서로 미소로 바라보며 호흡을 맞추는가 하면 어린이 등 관객들과 서슴없이 소통하며 기자를 포함해 많은 관객들을 행복하게 했다.
한편 코리아블루스소사이어티는 이달 월간기획으로 2일 오후 8시 TABLUE, 7일 오후 8시 최항석과 부기몬스터, 8일 오후 4시 BKB, 14일 오후 8시 신촌블루스 공연을 펼쳤다.
이어 21일 오후 8시 톰 블루스 밴드(Tom Blues Band), 22일 오 후 4시 소울 트레인(Soul Train) 공연 등을 마련한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文대통령 "북미 정상회담 전 실무협상 먼저 열려야"
文 "북한 핵폐기 의지 보이면 제재해제·체제보장"
文대통령 "北 평화 지켜주는 건 핵무기 아닌 대화"
양현석, YG서 물러난다…"조사과정서 진실 밝힐 것"
잇따른 마약 스캔들에…양현석, 결국 YG서 물러난다
유조선 피격에 긴장하는 석유시장…가격급등 우려
文대통령 "이달 중 남북정상회담 불가능하지 않다"
文 "김정은 친서에 흥미로운 대목"…비핵화 새 제안?
트럼프, 비핵화 속도조절 시사… 靑 "文과 이견없다"
文 "6월말 트럼프 방한 이전 남북정상 만남 바람직"
文 "북미교착, 적대심 녹이는 과정…평화 이룰 것"
北, 이희호 여사 장례에 조문단 대신 조전 보낸다
13일만에 인양…6세아 포함 한국인 시신 3구 수습
선체 수면위로 드러나…한국인 추정시신 3구 수습
이희호 여사 별세…현대사 온몸 부딪힌 "DJ 동반자"
이희호 여사 97세로 별세…"영원한 동지" DJ 곁으로
故김대중 前대통령 부인 이희호 여사 97세로 별세
靑 "6월 중 남북정상회담 개최, 현실적으로 어렵다"
당정청 "한국당, 국회 돌아와 추경 처리 나서야"
싱가포르 북미회담 1년…트럼프 방한, 새 출구될까
U20 한국, 36년만에 4강...승부차기로 세네갈 꺾어
"남북회담 조심스레 낙관"…레이건 표방하는 靑
文 "적극·현장·공감행정, 모든 공직자가 새겨야"
"장사 안되는데 무작정 짓기만"…세종시 상가 "텅텅"
文 "기득권 매달린다면 보수든 진보든 진짜 아니다"
文 현충일 추념사…"애국 앞에 보수와 진보 없다"
수소버스 직접 탄 文…3대 新산업 띄우기 속도
文 "깨끗한 공기, 국민 권리‥미세먼지 추경 당부"
저소득 구직자에 月50만원씩 최장 6개월 지원
저소득 구직자에 月50만원씩 최장 6개월 지원
다뉴브강서 한국인 추정시신 발견…"중년 남성"
여야, 입장차 못 좁혔다…국회정상화 협상 결렬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