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여야, U-20 월드컵 준우승에 '자랑스럽다'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여야, U-20 월드컵 준우승에 "자랑스럽다"

아시아투데이 2019-06-16 15:16



[아시아투데이] 임유진(lim@asiatoday.co.kr)
첫 골 환호하는 태극전사들./연합
아시아투데이 임유진 기자 = 여야는 16일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한 축구 대표팀에 감사와 격려 메시지를 전했다.
이재정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매 경기 매 순간, 여러분이 보여준 화합의 팀플레이와 불굴의 투지는 우리 국민 마음속에 영원히 기억될 것”이라고 감사인사를 했다. 이 대변인은 “이제 각자의 팀으로 돌아가서도 늘 좋은 성과를 거두고 성장하는 여러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전희경 자유한국당 대변인은 “대한민국은 또 한 번 축구 역사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며 “어제 결승전은 국민 모두에게 큰 기쁨과 희망을 줬다. 우리의 저력을 확인할 수 있었던 자긍심 넘치는 장이었다”고 격려했다.
이종철 바른미래당 대변인은 “우리 축구의 밝은 미래는 물론 대한민국의 희망까지 느끼게 했다”며 “국민의 걱정과 시름이 큰 가운데도 우리 대한민국은 어떤 난관도 뚫고 나갈 수 있을 것이라는 확신과 용기를 우리의 젊은 축구팀이 일깨웠다”고 강조했다.

박주현 민주평화당 수석대변인은 “대표팀이 자랑스럽고 대견하다. 졌지만 이긴 것과 다름없다”며 “정치도 축구처럼 국민을 기쁘게 하도록 환골탈태해야 한다”고 말했다.

정호진 정의당 대변인은 “우승이라는 꿈은 이루지 못했지만 태극전사들은 모처럼 대한민국을 팀원으로 만들었다”고 응원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홍문종發 "보수 개편론" 솔솔…총선판 영향 미칠까
한국, U-20월드컵 사상 첫 준우승…이강인 골든볼
文 "북한 핵폐기 의지 보이면 제재해제·체제보장"
文대통령 "北 평화 지켜주는 건 핵무기 아닌 대화"
양현석, YG서 물러난다…"조사과정서 진실 밝힐 것"
잇따른 마약 스캔들에…양현석, 결국 YG서 물러난다
유조선 피격에 긴장하는 석유시장…가격급등 우려
文대통령 "이달 중 남북정상회담 불가능하지 않다"
文 "김정은 친서에 흥미로운 대목"…비핵화 새 제안?
트럼프, 비핵화 속도조절 시사… 靑 "文과 이견없다"
文 "6월말 트럼프 방한 이전 남북정상 만남 바람직"
文 "북미교착, 적대심 녹이는 과정…평화 이룰 것"
北, 이희호 여사 장례에 조문단 대신 조전 보낸다
13일만에 인양…6세아 포함 한국인 시신 3구 수습
선체 수면위로 드러나…한국인 추정시신 3구 수습
이희호 여사 별세…현대사 온몸 부딪힌 "DJ 동반자"
이희호 여사 97세로 별세…"영원한 동지" DJ 곁으로
故김대중 前대통령 부인 이희호 여사 97세로 별세
靑 "6월 중 남북정상회담 개최, 현실적으로 어렵다"
당정청 "한국당, 국회 돌아와 추경 처리 나서야"
싱가포르 북미회담 1년…트럼프 방한, 새 출구될까
U20 한국, 36년만에 4강...승부차기로 세네갈 꺾어
"남북회담 조심스레 낙관"…레이건 표방하는 靑
文 "적극·현장·공감행정, 모든 공직자가 새겨야"
"장사 안되는데 무작정 짓기만"…세종시 상가 "텅텅"
文 "기득권 매달린다면 보수든 진보든 진짜 아니다"
文 현충일 추념사…"애국 앞에 보수와 진보 없다"
수소버스 직접 탄 文…3대 新산업 띄우기 속도
文 "깨끗한 공기, 국민 권리‥미세먼지 추경 당부"
저소득 구직자에 月50만원씩 최장 6개월 지원
저소득 구직자에 月50만원씩 최장 6개월 지원
다뉴브강서 한국인 추정시신 발견…"중년 남성"
여야, 입장차 못 좁혔다…국회정상화 협상 결렬
韓美북핵수석 회동…"북미대화 조속재개 긴밀협력"
한일, 8개월만에 국방장관 회담…교류정상화 시동
美국방대행 "北, 여전히 위협…외교로 비핵화 가능"
현대重 법인분할 안건 주총 통과…주총장 바꿔 강행
외교부 "헝가리 기상상황 안 좋아...구조 진전 없어"
헝가리 다뉴브강 수위 상승…수색·구조 난항 예상
헝가리 경찰 "유람선 7초만에 침몰…10분 뒤 신고"
크루즈가 뒤에서 쾅…순식간에 일어난 유람선 참사
유람선 구조자 7명 명단확인…가족 16명 현지 출국
탑승객 중 9개 팀이 가족여행…3代 함께 온 곳도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