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충남 A농협 직원, 쌀 수매대금 등 수십억원 횡령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충남 A농협 직원, 쌀 수매대금 등 수십억원 횡령

한국뉴스투데이 2019-06-17 14:46



[한국뉴스투데이] 충남지역 한 농협 직원이 쌀 수매대금 등 수십억을 횡령한 것으로 밝혀졌다.

17일 농협중앙회 충남지역본부에 따르면 충남 A농협에 근무하는 직원 이모(35)씨가 자신의 주식 투자 손실을 메우기 위해 지난 3월 중순부터 지난달 말까지 9차례에 걸쳐 쌀 수매전표를 허위로 발급하는 등 32억원을 횡령한 사실이 밝혀졌다.

또한 이씨는 지난해 11월부터 지난달 중순까지 13차례에 걸쳐 표고버섯 판매 대금 12억원을 정산하지 않고 개인 용도로 사용한 혐의도 받고 있다.

앞서 충남농협은 업무 인수인계 과정에서 표고버섯 배지 재고 과다 등 서류상 문제점을 발견되자 감사를 벌이는 도중 이같은 사실을 밝혀냈다.

한편 농협은 이씨의 횡령금 중 3억8천만원을 회수한 가운데 검찰에 이씨를 고발조치했다.

  조수진 기자/hbssj@naver.com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