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육군, 간부선발 과정에 AI 면접체계 도입한다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육군, 간부선발 과정에 AI 면접체계 도입한다

아시아투데이 2019-06-18 11:01



[아시아투데이] 우성민(starmin@asiatoday.co.kr)
인공지능(AI)이 지원자를 확인 및 분석하는 모습./제공=육군
아시아투데이 우성민 기자 = 육군이 6월부터 간부 선발과정에 인공지능(AI) 면접체계를 도입했다.
육군은 18일 “미래 첨단과학기술군을 이끌어갈 우수인재 선발을 위해 육군 간부선발 과정에 AI 면접체계를 도입해 이달부터 시범 적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육군은 2022년부터 모든 간부선발 과정에 AI 면접체계를 적용하는 것을 목표로 올해는 부사관 장기복무 선발 등 약 1만여 명을 대상으로 시범적용할 예정이다.
육군의 AI 면접은 면접관 없이 웹캠과 마이크가 설치된 개인컴퓨터(PC)를 통해 진행되며 자기소개, 게임 수행, 제시된 상황에 대한 답변을 수행하게 된다.
이 같은 면접 절차는 60분 이내로 진행되며 최종 절차를 마치면 결과가 자동으로 분석돼 선발부서에 전송된다.
육군은 “AI 면접체계는 인터넷이 연결된 피시(PC)를 활용해 공간이나 시간의 제약 없이 정해진 기간 안에 언제든 응시할 수 있다는 것이 큰 장점”이라고 설명했다. 육군은 “지원자의 표정, 음성, 어휘, 심장박동 등 다양한 분석요소를 바탕으로 객관적이고 세분화된 평가를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육군은 “재직 중인 근무자를 대상으로 AI 면접평가를 실시해 우수 근무자의 패턴을 추출해 분야별 조직에 적합한 대상자를 선별해 낼 수 있는 것도 주목할 점”이라고 말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낡은 SOC 싹 바꾼다…2023년까지 32조원 투입
美, 시진핑 방북에 "中포함 세계목표는 北FFVD달성"
시진핑, 20~21일 북한 국빈방문…“김정은 초청”
시진핑, 20~21일 북한 국빈방문…“김정은 초청”
中신화통신 "시진핑, 20~21일 북한 국빈방문"
文, 검찰총장에 윤석열 파격발탁…檢개혁의지 천명
폼페이오 "美, 북한 위험·위협 파악위해 모든 조치"
한국, U-20월드컵 사상 첫 준우승…이강인 골든볼
文 "북한 핵폐기 의지 보이면 제재해제·체제보장"
文대통령 "北 평화 지켜주는 건 핵무기 아닌 대화"
양현석, YG서 물러난다…"조사과정서 진실 밝힐 것"
잇따른 마약 스캔들에…양현석, 결국 YG서 물러난다
유조선 피격에 긴장하는 석유시장…가격급등 우려
文대통령 "이달 중 남북정상회담 불가능하지 않다"
文 "김정은 ?서에 흥미로운 대목"…비핵화 새 제안?
트럼프, 비핵화 속도조절 시사… 靑 "文과 이견없다"
文 "6월말 트럼프 방한 이전 남북정상 만남 바람직"
文 "북미교착, 적대심 녹이는 과정…평화 이룰 것"
北, 이희호 여사 장례에 조문단 대신 조전 보낸다
13일만에 인양…6세아 포함 한국인 시신 3구 수습
선체 수면위로 드러나…한국인 추정시신 3구 수습
이희호 여사 별세…현대사 온몸 부딪힌 "DJ 동반자"
이희호 여사 97세로 별세…"영원한 동지" DJ 곁으로
故김대중 前대통령 부인 이희호 여사 97세로 별세
靑 "6월 중 남북정상회담 개최, 현실적으로 어렵다"
당정청 "한국당, 국회 돌아와 추경 처리 나서야"
싱가포르 북미회담 1년…트럼프 방한, 새 출구될까
U20 한국, 36년만에 4강...승부차기로 세네갈 꺾어
"남북회담 조심스레 낙관"…레이건 표방하는 靑
文 "적극·현장·공감행정, 모든 공직자가 새겨야"
"장사 안되는데 무작정 짓기만"…세종시 상가 "텅텅"
文 "기득권 매달린다면 보수든 진보든 진짜 아니다"
文 현충일 추념사…"애국 앞에 보수와 진보 없다"
수소버스 직접 탄 文…3대 新산업 띄우기 속도
文 "깨끗한 공기, 국민 권리‥미세먼지 추경 당부"
저소득 구직자에 月50만원씩 최장 6개월 지원
저소득 구직자에 月50만원씩 최장 6개월 지원
다뉴브강서 한국인 추정시신 발견…"중년 남성"
여야, 입장차 못 좁혔다…국회정상화 협상 결렬
韓美북핵수석 회동…"북미대화 조속재개 긴밀협력"
한일, 8개월만에 국방장관 회담…교류정상화 시동
美국방대행 "北, 여전히 위협…외교로 비핵화 가능"
현대重 법인분할 안건 주총 통과…주총장 바꿔 강행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