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오신환 “국회 파행 책임 온전히 한국당이 져야”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오신환 “국회 파행 책임 온전히 한국당이 져야”

아주경제신문 2019-06-25 10:31


오신환 “국회 파행 책임 온전히 한국당이 져야”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25일 교섭단체 원내대표 간 합의를 부결시킨 이상 이후 국회 파행의 책임은 온전히 한국당이 져야 할 몫이 됐다고 말했다.
오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한국당에게 남은 선택의 기회는 조건 없이 국회에 복귀하느냐, 아니면 20대 국회가 끝날 때까지 국회 밖에서 계속 목청을 높이느냐, 둘 중에 하나밖에 남지 않게 된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강경파의 목소리가 지배한 자유한국당 의원총회는 하나도 얻어내지 못한 합의문이라면서 정상적인 국회와 정치를 바라는 국민의 여망을 한순간에 짓밟아버렸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선거법과 공수처법, 검경수사권 조정안의 패스트트랙 지정에 대해 정치적인 입장에 따라 찬반은 있다면서도 국회법 절차에 따라 이루어진 패스트트랙 지정을 철회하라는 한국당 강경파의 요구는 애당초 수용되기 힘든 무리한 주장이라고 했다.
오 원내대표는 바른미래당은 한국당의 참여 여부와는 상관없이 어제 발표된 합의문에 기초해 국회법이 허용하는 절차에 따라 6월 임시국회 일정을 진행할 것이라며 자유한국당의 합의문 수용과 국회 복귀를 재촉구하는바라고 덧붙였다.
원내대책회의 발언하는 오신환 원내대표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가 25일 오전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신승훈 기자 shs@ajunews.com

신승훈 shs@ajunews.com

★추천기사


박찬호·김병현·김선우가 LA에 모인 까닭?…류현진이 연결고리


정찬성, 앞으로 경기일정은?…"누구든 상관없다 한국에서 싸우자"


한국당 충북 단양서 '청년전진대회'…황교안, 청년들과 담화


파세코 창문형 에어콘, 드라이버 하나로 설치 가능하다?


"네이버 제2 데이터센터 모셔라" 지자체 물밑 경쟁 활발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