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고래회충 처음 발견한 학생 '삼치구이에 실 같은게…'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고래회충 처음 발견한 학생 "삼치구이에 실 같은게…"

아주경제신문 2019-06-25 19:46


고래회충 처음 발견한 학생


급식에서 고래회충을 발견한 여학생이 당시 상황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21일 인천시 계양구의 한 고등학교에서 급식으로 나온 삼치구이에서 고래회충이 나왔다는 신고가 인천시교육청에 접수됐다.
25일 KBS와의 인터뷰에서 해당 학교 한 학생은 (친구들하고) 징그럽다고 욕하고 학교 밥 못 먹겠다고 앞으로 도시락 싸 와서 다닐 거라고 하고 있다며 불안감을 드러냈다.
특히 학생과 학부모들은 SNS를 통해 고래회충이 나온 사진을 올리며 불만을 표현했다.
고래회충에 감염된 생선을 먹으면 2~4시간이 지난 후 식은땀, 복통 등 증상이 나타난다. 다만 열에 약해 60도 이상에서 1분 이상 익히면 박멸되기는 한다.
[사진=KBS]
전기연 기자 kiyeoun01@ajunews.com

전기연 kiyeoun01@ajunews.com

★추천기사


제주 남광초등학교 학생 정양 실종…신체 특성과 의상 착의는?


디스코드 접속 오류... '클라우드 플레어' 망 이용하는 모든 서비스 먹통


스타벅스 DT 1호점 어디길래? "오늘(24일) 더블스타데이 이벤트 중"


제주남광초등학교 실종 정양, 5㎞ 떨어진 곳에서 발견


"쏘카, 흡연신고 안할래요" 신고자가 뿔난 이유는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