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성폭행?성추행’ 배우 강지환, 이르면 오늘 구속영장 신청 여부 결정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성폭행?성추행’ 배우 강지환, 이르면 오늘 구속영장 신청 여부 결정

아주경제신문 2019-07-11 08:47


‘성폭행?성추행’ 배우 강지환, 이르면 오늘 구속영장 신청 여부 결정


경찰이 성폭행?성추행 혐의로 긴급체포 된 배우 강지환(본명 조태규?42)에 대한 2차 조사를 마치고 오늘(11일) 오전 중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결정할 것으로 보인다.
경기지방경찰청과 광주경찰서에 따르면 강지환은 10일 오후 6시부터 9시까지 3시간 가량 성남 분당경찰서 유치장 내 조사실에서 2차 조사를 받았다.
앞서 전날 긴급체포 된 후 실시된 1차 조사에서 술을 마신 것은 기억나는데 그 이후 기억이 전혀 없다고 진술한 것과 같은 입장을 2차 조사에서도 내놓은 것으로 알려졌다.
강지환은 9일 오후 10시 50분께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소속사 외주 스태프 여직원 A씨와 B씨 2명과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던 방에 들어가 A씨를 성폭행하고 B씨를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현장에 출동해 A씨와 강지환을 분리한 후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준강간 혐의로 긴급체포 했다.
B씨는 전날 오전 이뤄진 피해자 조사에서 강지환이 A씨를 상대로 성폭행을 시도하는 모습을 목격했다고 진술했다.
이후 B씨가 놀라 소리를 지르자 그제서야 강지환이 범행을 중단했다고 설명했다.
A씨도 자신이 기억하는 것을 진술했으며, 경찰에 따르면 A씨와 B씨의 진술 중 엇갈리는 부분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강지환 인스타그램]
최의종 인턴기자 chldmlwhd731@ajunews.com

최의종 chldmlwhd731@ajunews.com

★추천기사


대림동 여경, 돈 위해 소송? "금전적 배상 받기 어려운 것 알아"


지하철 4호선 무슨일? 네티즌 "지옥같은 지하철"


[현장에서] 작은 회계법인에도 설 자리를


?차오름, 2차 사생활 폭로 “거짓말로 쓰레기 만들어?”…양호석 또 해명할까


분양가상한제에 고심 깊어진 재건축 시장…잇단 후분양 재검토 분위기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