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평창동 '리비아 중장비' 수출한 리비아의 신화는 누구?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평창동 "리비아 중장비" 수출한 리비아의 신화는 누구?

아주경제신문 2019-07-11 14:16


평창동


한끼줍쇼 이경규와 박명훈이 리비아 중장비 사업에 성공한 사업가 김두원씨를 만났다.
11일 재방송된JTBC 한끼줍쇼에서는 배우 박명훈과 최대철이 밥동무로 출연해 평창동에서의 한 끼에 도전했다.
이날 산책하던 한 부부는 오면 내가 꼭 초대하려고 했다. 잔디를 깎고 있어서 못 들었다며 이경규와 박명훈의 한끼를 허락했다.
이 집의 김두원씨는 회사 다니다가 사업 시작을 리비아에서 했다며 사업을 확장하던 중 리비아 정권이 교체되 어려움을 겪었다고 말했다.
이어 유통기한이 지난 라면을 먹으면서 사업 다각화를 모색했고, 결국 유럽산 제품이 주를 이루던 리비아 시장에 한국산 중장비를 수출하며 제기해 성공했다.
아내 이상희씨는 현장에 계시던 분이 장관이라고 하셨다. 저한테 와서 이야기 하더라. 리비아의 신화라고라고 말했다.
[사진=JTBC 캡쳐]
정세희 기자 ssss308@ajunews.com

정세희 ssss308@ajunews.com

★추천기사


대림동 여경, 돈 위해 소송? "금전적 배상 받기 어려운 것 알아"


지하철 4호선 무슨일? 네티즌 "지옥같은 지하철"


[현장에서] 작은 회계법인에도 설 자리를


?차오름, 2차 사생활 폭로 “거짓말로 쓰레기 만들어?”…양호석 또 해명할까


분양가상한제에 고심 깊어진 재건축 시장…잇단 후분양 재검토 분위기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