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예학영, 마약 이어 두 번째 음주운전까지…팬들마저 외면한 패악질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예학영, 마약 이어 두 번째 음주운전까지…팬들마저 외면한 패악질

아주경제신문 2019-07-18 08:46


예학영, 마약 이어 두 번째 음주운전까지…팬들마저 외면한 패악질


모델 겸 배우 예학영이 음주운전으로 적발됐다. 마약 파문에 이어 두 번째 음주운전으로 팬들의 실망감은 이루 말할 수 없었다.오토바이 음주운전에 적발된 예학영[사진=예학영 페이스북]
17일 용산경찰서에 따르면 예학영은 이날 오전 3시쯤 서울 용산구 소월로 인근에서 오토바이를 타고 가다 경찰의 음주운전 단속에 걸렸다. 적발 당시 예학영의 혈중 알코올농도는 0.048%. 이는 면허정지에 해당하는 수치다.
앞서 예학영은 지난해 2월 예학영은 서울 강남구 구룡마을 입구 인근 도로에서 자신의 포르셰 차량을 세워두고 잠을 자다 경찰에 적발된 바 있다. 당시도 혈중 알코올 농도는 0.067%로 면허정지 수준이었다.
9년 전에는 마약 범죄를 저질러 파문을 일으킨 바 있다. 지난 2009년 4월, 마약류인 엑스터시와 케타민을 투약했고, 밀반입한 혐의까지 더해지며 징역 2년 6개월에 집행유예 4년, 사회봉사 200시간을 선고받았다.
이후 예학영은 약 2년간의 자숙시간을 가진 뒤 2011년 Mnet 세레나데 대작전으로 복귀했다. 이듬해엔 tvN 코리아 갓 탤런트2 서울 지역 예선에도 응시했고 영화 배꼽(2013) 바리새인(2014) 등에도 출연했지만 대중의 시선은 곱지 않았다.
예학영은 2001년 모델로 데뷔해 유명 패션쇼를 두루 섭렵하며 톱모델 클래스를 완성했다. MBC 논스톱4에 출연하는 등 주목받는 배우 유망주였다. 그러나 마약 파문에 이어 두 번째 음주운전까지 불거지자 팬들마저 등 돌리고 있는 상황이다.
최송희 기자 alfie312@ajunews.com

최송희 alfie312@ajunews.com

★추천기사


2019년 태풍 '다나스' 예상 이동 경로는? 한국도 영향권?…다나스는 무슨 뜻?


[오늘의 날씨 예보] 태풍 '다나스' 북상, 제주도부터 '장맛비'…미세먼지 농도 '보통'


[전문] 정두언 전 의원 사망, 정청래 "현실보고도 믿어지지 않아"


일본제품 불매운동 우습게 본 유니클로 닷새만에 꼬리 내려…매출 타격 받자 사과


‘잼특가 100원’ 잼라이브 '곤약비빔면' 스크래치 암호는?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