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프로듀스X101' 한승우, 3위 소감보니 '이제 효도하고 싶다'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프로듀스X101" 한승우, 3위 소감보니 "이제 효도하고 싶다"

아주경제신문 2019-07-20 00:31



[사진=Mnet 프로듀스X101방송화면 캡처 ]프로듀스X101 한승우가 프로젝트 그룹 엑스원의 멤버가 됐다.
19일 방송된 Mnet 프로듀스X101에서는 최종 순위 발표식을 했다.
이날 방송에서 한승우는 3위로 호명됐고 이렇게 높은 등수일 줄 몰랐다. 그래서 기대를 안하고 있었다며 국민 프로듀서님들 저를 알아봐주셔서 너무 감사하다. 이 자리에 계신 모든 분들이 다 감사한 분들인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앞으로 무대에서 정말 멋있는 가수 한승우, 인간 한승우가 되겠다. 마지막으로 부모님께 이제 효도하고 싶다. 엄마, 아빠 죄송하고 사랑한다고 밝혔다.
이를 들은 이동욱은 7년 4개월이 시간이 헛되지 않았던 것 같다. 든든한 맏형으로 오래도록 빛나는 글로벌 아이돌 그룹을 만들어 줄 거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반면 한승우와 우정을 유지해온 손동표는 6위로 데뷔를 확정, 한승우의 이름이 불리자 오열했다.
황미례 기자 mlhwang@ajunews.com

황미례 mlhwang@ajunews.com

★추천기사


2019 아이패드 구매 가이드... 당신에게 딱 맞는 아이패드는?


[오늘의 날씨 예보] 태풍 다나스·장마 영향 전국 '비'…서울·경기 '폭염', 제주·안성 '호우주의보'


2019년 태풍 다나스 현재 경로는? 기상청 "제주 거쳐 독도로"…미국은 '남해', 일본은 '서해'


노노재팬 만든 김병규씨 "일본 불매운동, 국민 의지 전달하는 자체로 의미"


2019년 태풍 다나스 경로는? "오늘(19일) 제주 상륙"…여수·포항도 영향권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