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문보미 대표 열받았다…소속사, 쏟아지는 뉴스에 칼 꺼내들어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문보미 대표 열받았다…소속사, 쏟아지는 뉴스에 칼 꺼내들어

아주경제신문 2019-08-20 00:01


문보미 대표 열받았다…소속사, 쏟아지는 뉴스에 칼 꺼내들어


안재현 구혜선의 이혼 논란에 문보미 대표가 언급되자 소속사가 칼을 빼 들었다.
19일 안재현 구혜선 소속사인 HB엔터테인먼트는 당사는 구혜선, 안재현 부부의 이별을 원하지 않는 입장이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전혀 사실이 아닌 일들이 추측되고 화자 되는 것은 더이상 묵과할 수 없다며 확인되지 않은 뉴스에 대해 언급했다.
이어 소속사는 현재 사실이 아닌 근거 없는 소문이 확산되고 여러 온라인 포털사이트 및 SNS 등에 소속 배우 및 당사 대표에 관한 허위사실 유포, 명예훼손 및 악성 댓글 등의 위법 행위에 대해서는 그 어떤 합의나 선처도 하지 않을 것이며 엄중하게 법적 조취를 취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문보미 대표는 구혜선이 SNS에 올린 글에 대표라고 언급하면서부터 거론되기 시작했다.
YG엔터테인먼트 소속이던 구혜선은 지난 6월 안재현이 소속돼있던 HB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고 활동 중이었다.
하지만 구혜선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안재현과의 불화를 언급해 논란이 거세지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전기연 기자 kiyeoun01@ajunews.com

전기연 kiyeoun01@ajunews.com

★추천기사


'성희롱 트윗' 논란 벌떡떡볶이 결국 폐점 조치..."가맹점주 교육 신경쓰겠다"


?2019 여의도 불꽃축제 '불꽃을 한눈에'... ‘명당’이 따로 있다?


?'홍콩 시위' 18일 최대 분수령 되나?..."300만 명 참여 호소"


?[일본 수출규제] 진대제 회장 "기업은 스스로 길 찾는다…불필요한 정부 개입 경계해야"


미오치치 UFC 혜비급 챔피언으로 다시 올라서…코미어에게 TKO승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