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靑, '조국 딸 고려대 학위 취소' 국민청원 비공개 전환…'허위사실 포함'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靑, "조국 딸 고려대 학위 취소" 국민청원 비공개 전환…"허위사실 포함"

아시아투데이 2019-08-21 23:01



[아시아투데이] 박아람 기자(parkaram@asiatoday.co.kr)
"조국 딸 고려대 졸업(학사 학위)를 취소시켜주십시오"라는 제목의 글 주소를 입력하면 "관리자에 의해 비공개된 청원입니다. 사전동의 100명 이상의 요건을 충족하였으나, 청원 요건에 위배되어 관리자에 의해 비공개된 청원입니다"라는 안내문만 나온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아시아투데이 박아람 기자 = 청와대가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딸의 고려대학교 학사 학위를 취소해달라는 국민청원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이와 관련 청와대는 21일 "허위 사실이고 명예훼손의 소지가 있어서 비공개로 전환했다"고 설명했다.
지난 20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조국 딸 고려대 졸업(학사 학위)를 취소시켜줍시시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청원인은 "고교생이 2주 인턴하고, 그것도 이공계 학생도 아닌 외고 학생이 소아병리학 논문 제1저자가 된다는 게 말이 되는가"라며 "조국 지명을 철회하고, 불법적인 방법으로 고려대에 입학한 조국씨 딸도 고려대 졸업(학사 학위)을 취소하라고 교육부에 명령해달라"고 촉구했다.
해당 청원 글은 6300여명의 동의를 받고 정식 등록을 앞둔 상태였으나 이날 관리자에 의해 비공개로 전환됐다. 해당 청원 주소를 클릭하면 "관리자에 의해 비공개된 청원"이라며 "사전동의 100명 이상의 요건을 충족하였으나, 청원 요건에 위배되어 관리자에 의해 비공개된 청원"이라는 안내문이 나온다.
이와 관련 청와대는 "조 후보자 딸의 부정입학 주장은 아직 판결 나지 않은 것이기 때문에 허위 사실로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금까지 비공개 처리된 청와대 청원은 전체 청원의 22%로 대부분 명예훼손과 허위사실 등 때문이었다"라며 "20일에 올라온 조국 후보자의 딸 청원은 "부정 입학"이라고 명시했는데, 부정 입학은 아직 판결이 나지 않아서 허위사실이다. "사기 입학"이라는 단어도 아직은 허위사실이라 명예훼손 소지가 있어 비공개 처리했다"고 밝혔다.
또 "조 후보자와 관련한 청원에 대해 원칙적으로 막지 않는다"며 "다만 "사기 입학" "불법 입학 막아달라"고 하는 것은 문제가 있다고 보는 것"이라고 부연했다.
청와대는 지난 3월 국민청원 게시판을 개편하면서 욕설·비방·중복 등 부적절한 청원 노출을 차단하기 위해 30일 이내에 100명 이상 사전 동의를 받은 게시물만 청원 게시판에 공개하고 있다. 
다만 ▲중복 ▲욕설·비속어 ▲폭력적, 선정적, 특정 집단에 대한 혐오 내용 ▲개인정보, 허위사실, 타인 명예를 훼손하는 내용일 경우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한일, 입장차만 확인…靑, 지소미아 연장 22일 결론
靑, NSC 논의 거쳐 내일 지소미아 연장 여부 발표
홍남기 "내년 시스템반도체·5G·AI 등에 4.7조 투자"
조국 청문회 전 "고발" 난타…법조계도 "부적격" 목소리
文 "남북미 대화 시작…유리그릇 다루듯 신중해야"
美언론 "트럼프, 北 미사일 평가절하가 도발 부추겨"
北, 엿새만에 또 발사체…"강원도서 동해로 2회 발사"
“北, 강원도서 동해상으로 미상 발사체 2회 발사”
文, "경제"만 39번 언급…이례적 경제연설 된 경축사
文 "임기 내 평화경제 구축…광복 100주년엔 통일"
“국정 대전환 위해 싸울 것” 황교안, 이례적 담화문 발표 “국정 대전환 위해 싸울 것” 황교안, 이례적 담화문 발표
文대통령 "위안부 문제, 국제사회와 공유할 것"
"1.7조 규모 소재부품산업 예타면제 이달 내 처리"
文 "가짜뉴스 불안감 키워…경제상황 냉정히 대처"
정부, 백색국가서 日 제외 맞불…다음 달 중 시행
"한미훈련 싫어" 北 편든 트럼프…韓엔 방위비 압박
北 "트럼프도 자위권 인정…南 뭔데 미사일 뭐라하나"
트럼프 "김정은, 한미훈련 종료 후 협상 재개 희망"
트럼프 "김정은, 한미훈련 종료시 협상재개 희망"
北 나흘만에 또…합참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北, 함흥서 동해상으로 미상 발사체 2발 또 발사"
"北, 또 함흥일대서 동해로 미상발사체 2발 발사"
文대통령 개각 단행...법무장관에 조국 전 민정수석
文대통령, 법무장관에 조국 지명…8곳 개각 단행
文 "日 규제 않더라도 불확실성 여전…자립도 높여야"
文대통령 “日조치, 매우 이율배반적…승자 없는 게임”
李총리 "日, 수출규제 품목 중 포토레지스트 첫 허가"
트럼프 "한국 방위비분담 협상 시작…대폭인상 합의"
트럼프 "한국 매우 부유…방위비 늘리기 협상 시작"
文 "日조치, 강소기업엔 기회…일본 이길 수 있다"
KDI, 5달째 경기부진 판단··· "투자·수출 모두 위축"
日 "韓 백색국가 배제" 개정안 공포…28일 시행
美, 中 환율조작국 지정…G2 "무역→환율전쟁" 확전
말문 연 아베 "韓, 청구권협정 먼저 제대로 지켜라"
이재용도 최태원도…
2011년 이후 北방문자
美 무비자 입국 못한다

이재용도 최태원도…
2011년 이후 北방문자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